Browse

중소기업의 기업복지제도 도입 결정요인에 관한 연구
A study on determinant factors to introduce company welfare schemes to small and medium sized enterprises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장상일
Advisor
김상헌
Major
행정대학원 공기업정책학과
Issue Date
2013-08
Publisher
서울대학교 대학원
Keywords
기업복지선진기업복지중소기업제도적 동형화전략적 선택
Description
학위논문 (석사)-- 서울대학교 행정대학원 : 공기업정책학과, 2013. 8. 김상헌.
Abstract
우리나라의 실업률을 점차 높아지고 있는데 우리나라 기업체의 99%, 고용인원의 88%를 차지하고 있는 중소기업은 이러한 높은 실업률을 해소할 수 있는 아주 중요한 수단이다. 그러나 중소기업의 열악한 근로조건과 복지수준 때문에 구직자들은 중소기업을 외면하고 있고 중소기업은 구인난에 시달리고 있다. 이에 중소기업에서는 구직자를 유인하기 위해 다양한 기업복지제도를 도입하고 있다.
본 연구에서는 한국노동연구원에서 조사한 2009년도 사업체패널조사 자료 중 300인 미만 기업을 대상으로, 중소기업에서 기업복지제도를 왜 도입하게 되는지를 전략적 선택이론과 제도적 동형화이론을 사용하여 확인하였다.
전략적 선택이론의 독립변수로 자발적 이직률, 제도적 동형화 중 강압적 동형화의 독립변수로 노동조합, 모방적 동형화의 독립변수로 조직규모와 인사정보 수집채널, 규범적 동형화의 독립변수로 전문직 비율과 외부교육 지원채널을 선정하였으며 종속변수는 기업복지제도 도입건수, 선진기업복지제도 도입건수 및 개별 기업복지제도 도입여부이다.
분석결과, 제1 종속변수인 기업복지제도 도입건수는 조직규모, 인사정보 수집채널 및 외부교육 지원채널이 유의한 정의 관계를 보였다. 즉, 조직규모가 클수록, 인사정보 수집채널이 많을수록, 외부교육 지원채널이 많을수록 기업복지제도를 더 많이 도입하였다. 이는 모방적 동형화와 규범적 동형화가 기업복지를 도입하는데 가장 큰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이다. 다시 말해서 중소기업은 다른 조직의 기업복지도입 수준 등을 보고 그와 같이 되고자 모방하는 차원에서, 또한 외부에서 전문 교육을 받은 직원이 습득한 외부의 전문지식을 내부에 접목하는 차원에서 기업복지제도를 많이 도입한다고 할 수 있다.
제2 종속변수인 선진기업복지제도 도입건수와 제3 종속변수인 개별 기업복지제도 도입여부도 제1 종속변수와 같이 조직규모, 인사정보 수집채널 및 외부교육 지원채널이 각 종속변수의 도입에 유의한 정의 영향을 준 것으로 확인되었다.
본 연구의 결과 중소기업에서 기업복지를 도입하는데 가장 중요한 요인은 모방적 동형화와 규범적 동형화였다. 따라서 향후 정부 등 관련기관은 중소기업이 기업복지제도를 더 많이 도입하도록 하기 위해서 중소기업이 외부 전문가나 사업주 단체 등으로부터 정기적으로 관련된 필요 정보를 수집하고 컨설팅 등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거나 더 많은 중소기업 소속 근로자들이 외부 전문교육기관에서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여야 할 것이다.
The unemployment rate is getting higher. In this situation, small and medium sized enterprises(SMEs) must play the most important role to lower the high unemployment rate, because they comprise 99% of enterprises. But because of the bad working conditions and welfare schemes, lots of job-seekers turn their faces from those SMEs which causes SMEs to be in trouble finding employees. In order for SMEs to attract more job-seekers, they have been introducing lots of welfare schemes.
On this study, I tried to find out why SMEs introduce welfare schemes on the theoretical basis of "Strategic Choice theory" and "Institutional Isomorphism". SMEs on this study are the enterprises which was asked and answered to the "2009 Workplace Panel Survey" done by the Korea labor Institute and whose number of workers are less than 300.
I chose voluntary turnover as the independent variable of strategic choice theory, trade union as the independent variable of coercive isomorphism, size of enterprises and how many way they have to collect human resource management information as the independent variables of mimetic isomorphism, rate of professionals and how many way they support their employees' education as the independent variables of normative isomorphism. The dependent variables are (1)how many company welfare schemes they introduce, (2)how many advanced company welfare schemes they introduce, (3)whether they introduce each company welfare scheme.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The number of company welfare schemes SMEs have introduced, which is the first dependent variable, has the significant positive relations with the size of enterprise, channels to collect human resource management information and channels to support employees’ education. In other words, (1)the more employees SMEs have, (2)the more collecting channels SMEs have for human resource management information, (3)the more supporting channels SMEs have for employees’ education, the more company welfare schemes SMEs introduce. This result shows that the most important factors to introduce company welfare schemes are the mimetic isomorphism and normative isomorphism. SMEs introduce company welfare schemes in an effort to mimic other best SMEs or by the professionals in the company who have learned expertise from the outside educational institutions.
The second dependent variable, the number of advanced company welfare schemes SMEs introduce and the third dependent variable, whether SMEs introduce each company welfare scheme have the same result with the first dependent variable.
As a result of this study, the most important factors for SMEs to introduce company welfare schemes are mimetic isomorphism and normative isomorphism. therefore the authorities concerned must help SMEs (1)get much more information and consulting from outside experts or employer groups on a regular basis and (2)have their employees learn more expertise from outside educational institutions.
Language
Korean
URI
http://hdl.handle.net/10371/130515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Graduate School of Public Administration (행정대학원)Dept. of Public Enterprise Policy (공기업정책학과)Theses (Master's Degree_공기업정책학과)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