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ERP

통일과 평화를 위한 문화예술 교과목 <북한의 일상과 문화예술> 개발 연구
Developing a Liberal Arts Course in the “Visual Arts and Culture of Everyday North Korea” for Unification and Peace in the Korean Peninsula

Cited 0 time in webof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김민수; 이정은; 김미혜
Issue Date
2017-12-29
Publisher
서울대학교 통일평화연구원
Citation
통일과 평화, Vol.9 No.2, pp.
Keywords
통일문화북한문화예술북한일상대학통일교육교양교과목unification culturevisual arts and cultureeveryday lifeNorth Koreaunification educationliberal arts education
Abstract
이 연구는 대학생들의 북한 문화예술에 대한 이해와 통일 시대를 대비한 창의적 역량을 함양하기 위한 교양교과목을 개발하는 데 목적이 있다. 구체적으로 북한 문화예술을 학제적 차원에서 이해하고 남북한 접점을 발견함으로써 통일·평화에 대한 문제에 창의적으로 접근할 수 있는 역량을 배양하여 통합된 ‘통일 문화 형성의 창출’을 목표로 한다.
교양 교과목 <북한의 일상과 문화예술>의 개발을 위해 본 연구에서 설정한 기본 방향은 다음과 같다. 첫째, 북한 문화예술에 대한 구체적 이해를 할 수 있는 내용을 기반으로 교과목을 구성한다. 둘째, 북한의 일상을 시각예술 중심으로 문화예술 차원에서 이해하고 남북한 접점을 모색하는 계기를 갖는다. 셋째, 평화통일 및 통일문화에 대한 의식을 함양한다. 넷째, 통일 감수성 형성과 문화시민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한다. 본 교과목은 북한의 일상을 이루는 문화예술을 이해해 타문화에 대한 배려심과 포용력을 배양하고, 급변하는 국제 정세 속에서도 균형 잡힌 시각으로 통일·평화에 대한 점진적이고 창의적 접근을 할 수 있도록 하였다.
연구결과로 본 교과목은 대학생들이 역사·문화적 인식을 바탕으로 북한의 일상과 문화예술을 이해하고 독해할 수 있도록 교과목의 강의개요와 세부사항을 제시하였다. 북한의 문화예술을 효과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시각예술 분야를 중심으로 6개 분야(민족문화예술, 미술, 도시건축, 산업미술(디자인), 공연예술, 영화)를 선정해 각 주차별 강의 세부계획안과 강의 내용을 제시하였다.
This study aims to develop a course in liberal arts education that would help undergraduates improve their creativity and sensitivity in preparation for the period of unification in the Korean peninsula. This course was designed to encourage the academic comprehension and interpretation of North Korean daily life and visual culture by immersing students in the historical and cultural contents of North Korea.
Thus, the overarching goal for this course is to create a ‘culture of unification’ by proving students the abilities to understand the art and culture of North Korea via an academic approach; this will also benefit empathy and sensitivity in the exchanges between South and North Korea.
The cultivation of these capabilities is the driving purpose for the creation of an integrated unified culture.
The framework of this course is as follows. First, the main contents presented to the students will consist of specific and comprehensive data regarding North Korea. Second, students will have the opportunity to find their own answers through individual experiences in the everyday visual arts and culture of North Korea which will help students develop their own point of view of unification and peace. Third, the course will encourage them to think upon the importance of peace attained through unification and of unification itself. Fourth, this course will inspire students to have sensitivity and instill mature civic awareness. The lectures will enable undergraduates to not only develop a note of thoughtfulness regarding North-South coexistence but also to approach unification with a balanced perspective.
In the study conclusion, we offer suggestions for the overall composition of the lecture contents derived from the 6 categories we have selected (national arts, arts, urban architecture, design, performing arts, and films).
This study also proposes a detailed syllabus and the contents for each weekly lecture.
ISSN
2092-500X
Language
Korean
URI
http://hdl.handle.net/10371/138507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Researcher Institutes (연구소)Institute for Peace and Unification Studies (통일평화연구원)Journal of peace and unification studies (통일과 평화)Journal of peace and unification studies (통일과 평화) vol.09 no.01/02 (2017)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