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ERP

자율주행자동차와 민사책임
Autonomous Vehicle and Civil Liability

Cited 0 time in webof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맹준영
Advisor
권영준
Issue Date
2019-08
Publisher
서울대학교 대학원
Keywords
자율주행자율주행자동차자율주행기술민사책임인공지능소프트웨어알고리즘제조물책임제조물결함제조상 결함설계상 결함표시상 결함증명책임완화면책사유법령준수의 항변개발위험의 항변운행자책임운행자운행지배운행이익타인성운전자책임운전자불법행위주의의무감시개입의무 [Autonomous vehicleautonomous drivingautomated drivingautonomous driving technologydriving automation technologycivil liabilityartificial intelligenceAIsoftwarealgorithmproducts liabilitymanufacturing defectsdesign defectswarning defectsburden of proofmitigationstate-of-the-art defenseregulatory compliance defensevehicle owner's liabilityvehicle ownercontrol in operationinterest in operationthird party characteristicsdriver's liabilitydrivertortduty of careobligation to observe and intervene]
Description
학위논문(박사)--서울대학교 대학원 :법과대학 법학과,2019. 8. 권영준.
Abstract
이 논문은 자율주행자동차와 관련해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원인과 유형의 민사책임 법률관계에 대해 책임법제의 합리적 규율 방안을 제시하고 관련 법리를 체계화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자율주행기술과 자율주행자동차에 관한 논의는 궁극적으로 자율주행자동차의 안전성 확보를 지향하는 것이어야 한다. 자율주행기술은 인간의 자동차 운전을 대체한다는 기술 자체의 본질적 속성에서 기인하는 특질과 한계를 가지고, 자율주행자동차는 일상생활 영역에서 사고로 인한 인간의 생명에 대한 직접적인 침해 가능성을 수반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자동차 산업 및 자동차의 구체적 이용 관계에 관한 규제법제와 책임법제 전반에서 이와 같은 자율주행자동차의 본질을 충분히 고려해야 할 것이고, 자율주행자동차 관련 법리는 자율주행자동차의 안전성을 확보하고 교통 관여자의 합리적인 예측가능성을 도모하는 방향으로 형성, 발전되어야 할 것이다.
자율주행자동차와 민사책임 문제에 관한 논의의 전제로서 새로운 현상인 자율주행기술의 본질과 내용, 한계를 정확히 파악할 것이 요구된다. 책임법제에서 자율주행기술의 본질을 파악하는 것은 민사책임 판단이라는 당위의 문제를 전제로 한 것이므로, 자율주행기술에 대한 책임법제적 측면에서의 타당성 평가 및 법리적 측면에서의 검증 문제가 필수적으로 뒷받침되어야 한다. 현 시점에서 자율주행 단계구분론은 민사책임 판단의 도구로서도 기능할 수 있다고 예상된다. 다만 자율주행기술의 발전에 따라 그 내용을 지속적으로 수정할 필요가 있고, 책임법제에서 자율주행 단계구분을 새로운 관점에서 파악할 필요성이 생길 수 있다. 자율주행자동차에 대한 안전기준 설정 등 규제법제에서의 규율은 책임법제에서의 책임판단 문제와 직결될 수 있으므로, 상호간의 연관관계에 항상 주목할 필요가 있다.
제조물책임은 자율주행자동차 관련 분쟁의 종국적 해결을 위한 수단으로서 기능할 수 있다. 첨단기술이 집약된 제조물로서의 자율주행자동차에 대한 제조, 설계 및 표시상 결함의 판단기준, 특히 자율주행 소프트웨어의 결함 판단 기준을 마련하는 데에는 자율주행기술의 본질적 특성을 합리적으로 평가, 반영하여야 뿐만 아니라 자율주행자동차의 안전성 확보라는 측면 역시 충분히 고려할 필요가 있다. 법원이 자율주행자동차에 관한 제조물책임 소송에서 결함에 대한 판단기준을 설정하는 것은, 제조업자로 하여금 안전성 확보를 위해 취해야 할 필요한 조치를 직접적으로 시사하게 되고, 이는 자율주행자동차의 안전성 확보의 문제와도 직결될 수 있다는 점에도 관심을 기울일 필요가 있다. 이와 같은 측면에서 볼 때, 제조물책임 소송에서 결함의 존재에 관한 원고의 증명책임을 합리적으로 완화하고, 제조업자의 면책사유에 대한 판단기준은 상대적으로 엄격하게 설정할 필요가 있다. 다른 한편으로, 법원으로서는 책임법제에서의 자율주행자동차의 결함 판단기준을 설정하는 것이 자동차 산업 전반 및 규제법제에 미치게 될 영향 및 이로 인한 제조업자의 소비자에 대한 위험과 책임의 전가 가능성 등 부수적 효과에도 주목할 필요가 있다.
운행자책임은 자동차 사고로 인한 인신손해 피해자의 보호를 위해 정책적으로 도입된 것이다. 자율주행자동차의 도입 이후에도 5단계 자율주행을 포함해 위험원으로서의 자율주행자동차에 대한 운행지배와 운행이익을 가지는 운행자를 상정할 수 있으므로, 운행자책임 제도를 유지할 수 있다고 본다. 운행자책임의 제도적 취지에 비추어 보더라도, 자율주행자동차에 관해 정책적인 관점에서 제도를 유지할 필요성은 여전히 존재하고, 자동차 손해배상보장법에 그 취지를 명문화하는 방안도 고려해 볼 수 있다. 다만 자율주행기술의 본질적 특성을 고려하여 운행자책임 제도를 이루는 특유의 개념인 운행지배, 운행이익, 타인성 등과 여러 연관 개념들에 관한 해석론을 수정해 나갈 필요가 있다. 나아가 자율주행기술의 심화에 따라 완전자율주행이 보편화된 이후에는 운행자책임 제도의 재구성에 대한 필요성이 제기될 수 있고, 책임보험 제도와 관련해서도 새로운 논의가 필요할 수 있다.
운전자책임에 관해서는, 자율주행 중에 운전자가 부담하게 되는 책임의 근거, 구체적 내용과 한계를 명확히 설정할 필요가 있다. 운전자책임에 관한 논의에도 자율주행기술의 본질적 특성을 합리적으로 평가, 반영할 필요가 있고, 이에 따른 새로운 법리와 해석론의 마련이 필요하다. 구체적으로 자율주행 단계별로 자율주행 중의 운전자의 지위를 어떻게 파악할 것인지, 자율주행 중에 운전자가 부담하게 되는 주의의무인 감시ㆍ개입의무의 성질, 내용과 범위를 어떻게 파악하고, 구체적인 판단기준을 설정할 것인지, 자율주행 중의 시스템으로부터 운전자로의 차량에 대한 제어권 이전의 문제를 어떻게 다룰 것인지는 자율주행 중의 운전자책임의 존부와 범위를 좌우하는 중요한 문제이다. 자율주행 중의 운전자책임에 관한 논의는, 자율주행기술을 이용하는 운전자의 주의의무가 양적 및 질적 측면에서 불필요하게 가중되거나 감면되는 일이 없도록 합리적으로 이론구성 되어야 하고, 운전자 등 자율주행기술의 이용자 및 교통 관여자에 대해 예측가능성을 부여할 수 있어야 한다. 다만 운전자책임의 판단기준 설정 문제에 관해서도 자율주행자동차의 안전성 확보라는 이념을 충분히 고려할 필요가 있다.
자율주행자동차에 관한 제조물책임, 운행자책임 및 운전자책임이라는 각각의 책임의 상호 연관관계 역시 매우 중요한 문제이다. 보험제도가 개별 책임관계 및 이들 간의 상호관계에 미치게 될 영향 역시 중요한 주제로서 함께 논의될 필요가 있다. 따라서 각각의 책임주체 간의 연관관계 및 구상관계를 명확히 하기 위한 기준을 제시할 필요가 있다
The purpose of this doctoral thesis is to propose a reasonable judicial approach to autonomous vehicle(hereinafter referred to as ‘AV’) from the standpoint of legal liability regime and to establish and systematize the relevant legal theories and interpretations for various types of civil liability that may occur in relation to AVs.
All discussions concerning autonomous driving technology and AVs should ultimately aim to secure the safety of AVs, with respect to AV's inherent hazard to human life in case of accident. Autonomous driving technology has specificities and limitations arising from the nature of the technology itself. Thus the nature of AV must be sufficiently evaluated in legal liability regime, and AV related legal theories should be developed to secure the safety of AVs and predictabilities in road traffic.
As a precondition for AVs and civil liability issues, the nature, specificities, and limitations of autonomous driving technology as a new phenomenon must be grasped precisely. To establish reasonable and appropriate criteria for judgement in the aspect of responsibility, the essence of autonomous driving technology should be evaluated thoroughly in civil liability context. SAE's levels of autonomous driving could be considered to function as a practicable measure for judging civil liability arising from the AV. However, the validity of the level classifications should be reviewed constantly from new standpoints in civil liability context, reflecting the development of the autonomous driving technology and the growth of the AV industry. Legal regulations, such as the establishment of safety standards for AVs, in regulatory regime should be considered and reviewed in the liability regime in addressing civil liability concerns.
Products liability will be able to serve as a means for closing legal disputes over indemnification involving civil liabilities arising from AVs. In order to establish the standards for judging the product defects in manufacture, design and warnings in AV as a high-technology-intensive product, in particular, to establish the criteria of defectiveness of AV software, the aspect of ensuring the safety of AVs, as well as the essential characteristics of autonomous driving technology, must be considered and evaluated in a sufficient manner.
It is important to note that the court's decision to establish the standards of the manufacturer's responsibility in the products liability litigation directly impose the measures necessary for ensuring the safety of AVs on the manufacturer. In this respect, the court should reasonably mitigate the plaintiff's burden of proof on defects in AVs and establish relatively strict criteria for manufacturer's state-of-the-art defense and regulatory compliance defense in products liability litigation. On the other hand, the court should also note that such criteria in the products liability legislation might have an adverse effect on the automotive industry and regulatory regime, especially the problem of shift of the risks and liability from the manufacturer to the consumer as to the AVs.
Vehicle owner's liability provided in the Automobile Compensation Guarantee Act for the operation of AV as a risk source in the owner's own interest, is necessary to be maintained after the introduction of AVs, as a legal system introduced to sufficiently protect the victims of injury caused by an automobile accident. In view of the purpose and institutional intention of the vehicle owner's responsibility, AV owner's responsibility could be considered to be stipulated in the legislation. However, considering and evaluating the intrinsic nature and characteristics of autonomous driving technology and its rapid enhancement expected after the deployment of AVs, a new discussion on the vehicle owner's liability and the interpretation of its related unique concepts and theories, such as control in operation, interest in operation, and third party characteristics, could be required, including the maintenance and restructuring of the vehicle owner's liability regime and the liability insurance system as well.
With respect to driver's liability according the law of tort, it is requisite to clarify the basis, specific details and limitations of the obligation to observe and intervene that the driver or system user of the AVs will bear during autonomous driving. It is necessary to reflect and evaluate the essential characteristics of autonomous driving technology throughly in the legal interpretations on driver's liability, and to establish a new standard for judgment, including specifically, the status of the driver or system user during autonomous driving according to SAE's stages of autonomous driving, since the nature, especially the limitation, of the autonomous driving technology itself is a important matter that determines the existence and extent of driver's liability. Theories on driver's liability during autonomous driving should be developed and rationalized in such a way that driver's responsibility for the use autonomous driving technology is not unreasonably aggravated or mitigated in terms of quantitative and qualitative aspects. Driver's liability system should also be able to provide predictabilities in road traffic outside the AVs. With respect to the concerns of driver's liability, it is necessary for the court to consider the idea of ​​ensuring the safety of AVs in a sufficient matter when establishing the criteria for judging the responsibility of the driver or system user of AVs.
The interrelation and interaction of products liability, vehicle owner's liability and driver's liability for AVs are also very significant issues. It is significant to provide clear criteria for the concerns of indemnification between the individual responsible parties. The impact of the insurance system on legal liability regime is also an important subject and needs to be considered and reviewed with liability concerns of AVs as well.
Language
kor
URI
http://hdl.handle.net/10371/162116

http://dcollection.snu.ac.kr/common/orgView/000000158436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Law/Law School (법과대학/대학원)Dept. of Law (법학과)Theses (Ph.D. / Sc.D._법학과)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