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ERP

DESIGNEAST: Revisiting the Fruitful Relationship between the Virtual and Real Community
DESIGNEAST-가상 커뮤니티와 실제 커뮤니티의 효과적 관계 재고

Cited 0 time in webof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Daijiro, MIZUNO
Issue Date
2011
Publisher
Korea Design Research Institute
Citation
Asia Design Journal, vol.6, pp. 148-161
Keywords
Case studyStrategySymposium
Abstract
The proposed paper is on DESIGNEAST, an independently run design
symposium in Oaska. By intertwining the real and virtual community through
such keywords as empathic communications / micro-payment / DIWO, this
paper aims to introduce a case study on how bottom-up strategies can make
positive impacts on nurturing the creative force.
Osaka, the 2nd biggest city in Japan, is suffering from the lack of creative
force; without a sound place to promote design, young designers are forced
to move out to Tokyo. While the centralisation of human resource is still
evident in the rest of regions, there are other resources available to create
social innovation. Thus DESIGNEAST was conceived by 5 young designers
including the author in 2009. Aiming at designing a place to promote
social innovation through design in the city of Osaka, DESIGNEAST first
launched 3 day design symposium in September 2009 and subsequently,
DESIGNEAST01 with the theme SOCIAL SUSTAINABILITY in October 2010.
DESIGNEAST01 introduced 3-day long workshop: visitors could purchase
paper plans and materials to construct it at the site with the help of the
designers. 50% of the revenue made were for the designers to acknowledge
their open source design. The workshop was partially inspired by Enzo
Mari’s AUTOPROGETTAZIONE? and revisited his work in the context of open
source and DIWO design. Also introducing Fablab Japan and Architecture for
Humanity for the first time in Osaka, this paper on DESIGNEAST01 explores
how the virtual/real network and digital/manual design are considered.
제시된 논문은 오사카에서 독자적으로 운영되는 디자인 심포지엄인 DESIGNEAST에
관한 것이다. 본 논문은 공감 커뮤니케이션 / 소액 지불 / DIWO 같은 키워드들로 통해
실제와 가상의 커뮤니티를 결합, bottom-up(상향식) 전략이 창의적 집단을 기르는데
어떤 긍정적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한 케이스 스터디를 목표로 한다.
일본 제 2의 도시인 오사카는 창의적 집단의 부족을 겪고 있다; 디자인을 촉진할 확고
한 장소가 없어서 젊은 디자이너들이 동경으로 이동할 수밖에 없다. 인적 자원의 중앙
집중화가 다른 지역에서도 뚜렷한 한편, 사회적 혁신을 창조하는데 이용 가능한 다른
자원들이 있다. 그러므로 2009년 저자를 포함한 다섯 명의 젊은 디자이너들에 의해서
DESIGNEAST가 착상되었다. 오사카에서 디자인을 통한 사회 혁신 촉진을 위한 장소
를 디자인할 목적으로 DESIGNEAST는 먼저 3일간의 디자인 심포지엄을 2009년 9
월에, 그 후 2010 10월 사회적 지속가능성(SOCIAL SUSTAINABILITY)이라는 주제
로 DESIGNEAST01를 개최했다.
DESIGNEAST01은 삼일간의 긴 워크샵을 소개했다: 방문객들은 계획서와 재료를 구
입하여 현장에서 디자이너들의 도움으로 그것을 조립할 수 있었다. 수입의 50%는 디
자이너들이 그들의 오픈 소스 디자인을 승인하게 하였다. 그 워크샵은 Enzo Mari의
AUTOPROGETTAZIONE?의 부분적 영감을 받은 것으로, 오픈 소스와 DIWO 디자
인의 맥락에서 그의 작품을 재고하는 것이었다. 또한 DESIGNEAST01에 대한 이 논
문은 오사카에서 처음으로 Fablab Japan과 Architecture for Humanity를 소개하
면서, 가상과 실제 네트워크 그리고 디지털과 매뉴얼 디자인이 어떻게 고려되는지를 탐
구한다.
ISSN
1738-3838
Language
English
URI
http://hdl.handle.net/10371/78744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Korea Design research Institute (한국디자인산업연구센터)Asia Design JournalAsia Design Journal, Vol.06 (2011)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