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미등록 이주노동자에서 이주민 미디어 활동가로: MWTV 미디어 활동가 사례를 중심으로
From Undocumented Migrant Workers to Migrant Media Activists: A Case Study of MWTV Migrant Media Activists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정성신
Issue Date
2012
Publisher
서울대학교 비교문화연구소
Citation
비교문화연구, Vol.18 No.1, pp. 35-78
Keywords
이주노동자migrant workers이주민 미디어 활동가migrant media activists국민국가nation-state생명정치bio-politics정체성 정치politics of identity호모사 케르Homo sacerpolitics of recognitionbare lifesocial being
Description
본고는 연구자의 석사논문(정성신 2010)의 일부를 수정•보완한 내용을 담고 있다.
Abstract
이주민 미디어 활동가들의 활동은 현재 한국사회에 유행처럼 번지고 있는 다문화주의라는 화두에 ‘부합하는’ 현상처럼 보인다. 그러나 이주 노동자 방송국의 출현과 이주민 미디어 활동가의 활동은 한국의 다문화주의나 다문화정책의 흐름에 조응하여 발생한 것이라기보다 는, 이주노동자의 체류문제를 통해 발생한 생(生)과 자기 정체성의 문제 혹은 정체성의 재현에서 비롯된 것이며, 연구자는 이들이 미디어를 매개로 펼치는 다양한 실천양상을 ‘생명정치’(bio-politics)와 ‘정체성 정치’(politics of identity)라는 두 축 사이에서 벌어지는 권력관계의 한 패러다임으로 보고 논의를 전개하고자 한다. 한국사회와 이주민 사회에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이주민 미디어 활동가들의 과거 명동성당과 성공회성당에서의 농성 참여에 대한 기억과 경험, 현재 이주노동자 방송국에서 펼치고 있는 다양한 활동을 통해 이들이 주장하는 생(生)과 정체성의 문제를 살펴보려는 것이다. 이를 통해 이들의 활동과 실천 양상이 근대국민국가로서의 한국사회와는 어떠한 관련성이 있는가를 고찰하고자 한다.



This study pays attention to the emergence of the migrant media activists and a migrant media as known as MWTV (Migrant Woker's TV) in Korea. The migrant media activists were migrant workers before, but now they actively have engaged in media works concerning various migrant workers' issues as PDs, anchors, reporters, journalists without migrant working any more. This phenomena looks like a part of multi-culturalism in Korea but actually it doesn't. This is about the matter of migrant workers' life and their identity (or representation of their identity).

This study regards their activities and the migrant workers' issues (or matters) in Korea as the matter of bio-politics and politics of identity. Increasing the number of migrant workers, Korean government considered the overflow of the migrants as the risk of nation-state because it could break down the boundary of the nation-state and the citizenship. In conclusion, the nation-state needed to set up the policy of the migrant worker and forced them to be expelled from Korea. In this respect, the deportation or the crackdown policy against the migrant workers means new way of governance in order to control its population and practice to degrade them to ‘Homo sacer’ or ‘bare life’.
ISSN
1226-0568
Language
Korean
URI
http://hdl.handle.net/10371/79602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Social Sciences (사회과학대학)Institute of Cultural Studies(비교문화연구소)비교문화연구비교문화연구 vol.18 no.1/2 (2012)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