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앙헬 라마의 『문자 도시』에 나타난 식민시기 지식 인상 연구
A Study of the Images of Intellectuals during the Spanish Colonial Period in Ángel Rama’s Lettered City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이성훈
Issue Date
2013
Publisher
서울대학교 라틴아메리카연구소(SNUILAS)
Citation
Revista Iberoamericana, Vol.24 No.2, pp. 119-142
Keywords
앙헬 라마문자 도시식민 시대지식인Ángel Ramalettered cityColonial periodintellectual
Abstract
이 글에서는 앙헬 라마(Angel Rama)의 텍스트에 나타나는 지식인상을 식민시기에 초점을 맞추고 살펴보기로 한다. 라마는 문자 도시(Ciudad letrada)라는 개념을 통해, 지식인들이 식민 질서를 유지 강화하는 데 상당한 기여를 했고, 권력의 시녀일 뿐만 아니라 권력의 주인이었음으로 보여 주고 있다. 식민 사회의 작동을 이끌면서 권력 그룹을 적법화했던 사회적 기능은 독립이후에도 여전히 작동하고 있다고 적고 있다. 기본적으로 라마는 지식인들의 존재 근거자체를 권력과의 공존이라는 측면에서 사유하고 있는 것이다. 그러나 롤레나 아도르노(Rolena Adorno)가 『새로운 연대기와 좋은 정부 Pimer nueva cronica y buen gobierno』분석에서 보여주고 있듯이, 식민지 권력에 저항하는 다른 목소리가 있다는 것은 문자 도시라는 식민지 지식인 사회가 반드시 동질적인 집단이 아니라는 현실을 우리에게 보여준다. 즉, 라마의 『문자도시 Ciudad letrada』가 당대 문자도시를 지나치게 동질적으로 사유하고 있다는 비판이 가능하고, 라마의 문자도시와 다른 또 다른 문자 도시가 존재했음을 확인할 수 있는 것이다. 결국, 라마의 식민 도시와 지식인에 대한 이론화는 비평사적으로 갖는 의미에도 불구하고 일정한 한계를 갖는다고 할 수 있다. 라틴아메리카 도시 건설과 관련해서 라마의 유보적인 언급은 이와 관련해 중요한 출발점이 될 것이다. 또한 식민시기 지식인 상을 동질화하지 않고 보다 복합적으로 이해하는 태도는 이후 라틴아메리카 지성사와 사회 운동에서 지식인들이 보여주는 실천적인 역할을 이해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
The purpose of the present study lies in examining the images of

intellectuals in Ángel Rama’s texts, with a focus on the colonial period. Through

the concept of the “lettered city (ciudad letrada)”, he shows that intellectuals

greatly contributed to the maintenance and fortification of the colonial order and

were not only handmaidens to but also masters of power. Rama writes that their

social function of leading the operation of colonial society and legalizing power

groups has continued even after independence. Basically, he considers the

raison d’etre of intellectuals itself in terms of coexistence with power. However,

as Rolena Adorno shows in an analysis of El primer nueva crónica y buen

gobierno (The First New Chronicle and Good Government), the fact that other

voices resisting colonial power existed demonstrates the reality that the colonial

intellectual community, or the “lettered city”, was not necessarily homogenous.

In other words, it is possible to critique Rama’s Lettered city as having viewed

contemporary “lettered city” as overly homogenous and to confirm the existence

of “lettered cities” other than that of the writer. In the end, Rama’s theorization of

the ciudad letrada and intellectuals can be said to have certain limitations

notwithstanding its significance in critical history. In this respect, his reserved

allusions to the construction of cities in Latin America will serve as an important

starting point. In addition, an attitude that seeks to understand the images of

intellectuals during the colonial period in a more complex manner instead of

homogenizing them will be of considerable help to understanding the practical

roles demonstrated by intellectuals in subsequent intellectual history and social

movements in Latin America.
ISSN
1598-7779
Language
Korean
URI
http://hdl.handle.net/10371/83934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Humanities (인문대학)Institute of Latin American Studies (라틴아메리카연구소)Revista Iberoamericana (이베로아메리카연구)Revista Iberoamericana (이베로아메리카연구) vol.24 no.01/03 (2013)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