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몽골의 야트가(YATGA)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Erdenechimeg, Luvsannorovyn; 이진원
Issue Date
1997
Publisher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동양음악연구소
Citation
민족음악학, Vol.19, pp. 181-190
Abstract
야트가는 몽골의 탄현악기이다. 오늘날 일반적으로 ‘야트가 (Yatga) ’와 ‘몽골의 대(그

랜드) 야트가’ 또는 ‘야트가라가(Yatgalaga)’로 알려 져 있는 이 악기 의 원래 몽골 이름

은 야투가(Yatuga) 이다. 이들은 중국의 쟁, 한국의 거문고, 가야금 그리고 일본의 고

또에 해당하는 악기이다.

원래 야트가는 서몽골에서 연주되었으나 후에 동몰골뿐만 아니라 중앙아시아에서까

지 연주되었다. 야트가의 형태는 1, 3, 5, 7, 10, 12, 13, 16, 25, 50현을 갖는 것에서 91

현을 갖는 것까지 다양하다. 전형적으로 야트가는 민속음악이나 고전음악 그리고 전

통음악에 사용되는데 어린이들의 여흥으로 연주되기도 하며, 민요나 춤에 곁들여져

연주되기도 한다.

야트가는 12세기 이전의 역사 기록에 보인다. 야트가는 몽골의 통치자나 귀족들이

왕궁이나 저택에서 축제나 연회를 베풀 때 “궁정음악”이라는 이름으로 연주되었다.

이 야트가는 17세기 이후로 수도원이나 사원에서 사용되었고, 무대 극장이나 음악 밴

드에 광범위하게 쓰였다. 20세기의 시작과 함께 야트가의 제작이라든지 형태 둥이 크

게 변하였고 독주, 중주, 삼중주, 사중주 뿐만 아니라 관현악에도 사용되었다.
Language
Korean
URI
http://hdl.handle.net/10371/86898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Music (음악대학)Asian Music Research Institute (동양음악연구소)Journal of the Asian Music Research Institute (동양음악) 민족음악학 Volume 19 (1997)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