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Reflecting on Two Cultural"Mirrors": The Roles of Shakuhachi and Biwa in Two Orchestral Works by Tom Takemitsu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Uno, Yayoi
Issue Date
1998
Publisher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동양음악연구소
Citation
동양음악, Vol.20, pp. 213-251
Abstract
In examining contemporary art musics that "cross over" different cultural traditions, it is necessary to invoke music-theoretical criteria for assessing the type and degree of musical integration that takes place. To what extent do the aesthetic values of each culture merge or converge? In what specific sense does the composer integrate musical resources drawn from distinct cultures? This paper explores such issues in two orchestral works written by Toru Takemitsu, November Steps (1967) and Autumn (1973), that feature the shakuhachi and biwa as solo instruments backed up by a Western orchestra. November Steps, considered a landmark composition in this genre, combines musical expression ranging from traditional honkyoku style of shakuhachi playing to Ligetian micropolyphony.



다른 문화전통을 ‘넘나드는(cross over)’ 현대 예술음악의 고찰에서는, 음악적 통합의 유형과 정도를 가늠할 음악이론적 기준의 설정이 반드시 요구된다. 각 문화의 미적 가치가 어느 정도로 융합 또는 수렴하는가? 작곡자는 판이한 문화에서 나온 음악자원을 구체적으로 어떤 의미에서 통합하는가? 이 글에서는 서양 오케스트라를 배경으로 샤쿠하치(尺八)와 비와(琵琶)를 독주악기로 등장시키는 다케미쓰 도루(武滿澈)의 두 편의 관현악 작품, 〈11월 단모노(November Steps)〉(1964)와 〈가을 (Autumn)〉에서 이러한 문제들을 탐구해 본다. 이 장르에서 획을 그은 작품으로 여겨지는 〈11월 단모노〉는 전통 혼쿄쿠(本曲) 양식의 샤쿠하치 주법부터 리게티 풍의 미세대위법(micropolyphony)에까지 걸치는 음악표현들을 결합하고 있다.
ISSN
1975-0218
Language
English
URI
http://hdl.handle.net/10371/87413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Music (음악대학)Asian Music Research Institute (동양음악연구소)Journal of the Asian Music Research Institute (동양음악)동양음악 Volume 20 (1998)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