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종교를 매개로 형성된 한남동 이슬람 거리와 외국인 무슬림 커뮤니티의 문화적 피난처 역할
Religion-Based Hannam-dong Islamic Street and the Muslim Community as Cultural Refugees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홍승표
Issue Date
2008-09
Publisher
서울대학교 국토문제연구소
Citation
지리학논총, Vol.52, pp. 99-128
Keywords
종교 장소한남동 이슬람거리무슬림커뮤니티외국인거리문화적 피난처이주민Religion-based placeHannam-dong Islamic streetMuslim communityforiegn communitycultural refugeeimmigrants
Abstract
한국의 급속한 경제발전과 세계화는 한국 내 외국인 인구의 증가를 가져왔다. 외국인들 다수는 서울에서 살고 있으며 서울시 내에 9곳 이상의 외국인 거리가 형성되었다. 외국인 이주민들의 장소는 일시성을 가진 거리의 형태, 거주 및 상권을 중심으로 한 마을의 형태 등 다양한 모습으로 나타나고 있다. 그 중, 이슬람 거리는 다른 외국인들의 장소가 모두 국가나 민족의 이름으로 형성 되어 있는 것과 달리 다양한 국가에서 온 무슬림들이 이슬람교를 매개로 모여들어 장소를 형성하고 상권이 만들어져 커뮤니티를 이루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주민에게 있어 종교는 상당히 중요한 의미를 가지게 되며 특히 무슬림에게 있어 종교는 문화 그 자체로 생활의 지침이 된다. 하지만, 한국 사회에서 이슬람교는 상당히 이질적인 종교문화이며 비주류문화이다. 그렇기 때문에 한국에서의 외국인 이주민 무슬림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정확한 정보가 없고 사회적인 편견도 존재한다. 또한 지금까지의 외국인 이주민에 대한 연구의 관점은 이주 노동자 또한 결혼이주 여성의 문제를 중심으로 한 사회적 · 경제적인 요소에 집중되어 있어서 문화적인 문제에 대한 관점이 간과되어 있다. 이러한 배경에서 본 논문에서는 한남동 이슬람 거리와 외국인 무슬림 커뮤니티를 사례로 외국인들이 주류사회에서는 표출할 수 없는 자신들의 문화를 향유하고 문화적 정체성을 유지함으로서 정서적으로 안정감을 주는 ‘문화적 피난처’로서 이러한 거리와 커뮤니티를 만들고 있음을 밝히고자 한다. 연구의 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한남동 이슬람 거리에서 가장 중심이 되는 것은 한국 이슬람 중앙성원이다. 중앙성원은 한국인 무슬림들이 주축이 되어 1976년 한남 2동에 건립되었다. 이슬람 중앙성원의 건립은 한국인 원로 무슬림들의 염원과 중동진출을 통해 오일머니를 획득하려는 한국 정부의 노력이 동시에 작용하였음을 확인하였다. 1990년대 들어서 수많은 외국인 노동자들이 유입과 함께 들어온 외국인 무슬림에 의해 성원은 외국인 무슬림으로 붐비기 시작하였으며 2000년대 들어서 북아프리카와 중앙아시아 등 더욱 다양한 국가의 외국인 무슬림들이 유입되면서 현재의 한남동 이슬람 거리의 모습을 갖추게 된다. 둘째, 한남동 이슬람거리는 현재 이슬람 문화를 반영하는 경관이 나타나고 있다. 그 중 가장 눈에 띄는 것은 음식문화와 관련된 것으로 Halal과 음주금지 등 종교적인 금기를 표방하고 있는 것이다. 무슬림들의 인사말에 들어가서 친근한 단어인 Salam(평화)의 키워드가 나타나는 것도 확인하였다. 또한, 이곳은 Salah(예배)와 연계된 ‘일시적 가시경관’의 모습을 통해 이곳이 이슬람 거리임을 확실하게 보여주고 있다. 하지만, 이러한 이곳 경관의 형성에는 종교 문화적인 요인 뿐 아니라 뉴타운 개발과 관련된 도시 재생과 토지개발 문제가 개입되어 있었음을 확인하였다. 셋째, 한남동 이슬람 거리의 외국인 무슬림 커뮤니티는 다국적이며 다층적이다. 대졸 이상의 고학력자가 많았고 학생과 사업가가 많았으며 전문직 조사자와 대사관에서 온 외교관도 있어서 사회적 계층이 결코 낮지 않기 때문에 사회계층적인 비주류집단은 아닌 것으로 확인하였다. 금요일 합동예배가 가장 중요한 방문경향이었으며 서울 뿐 아니라 전국에서 방문하는 전국구 무슬림들의 만남의 장소인 것으로 확인되었다. 이곳은 이러한 다국적이며 다층적인 외국인 무슬림들이 종교문화를 매개로 통합된 모습을 보이는 장소이다. 하지만 언어 차이에서 오는 문제와 종교분파 문제는 내부적 분파(parallel congregation)의 요소로 작용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외국인 무슬림 커뮤니티에서 중요한 것은 직업정보의 교류와 같은 실용적인 것이 아닌 문화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외국인 무슬림들은 한국의 주류문화 속에서 문화적으로 비주류인 무슬림 친구들을 만나 종교의식과 금기를 공유하면서 이슬람 문화를 향유하고 자신들의 문화 정체성을 유지하며, 이슬람만의 분위기를 누리면서 정서적 안정감을 얻고 있었다. 마지막으로, 외국인 무슬림 커뮤니티에서 중요한 것은 직업정보의 교류와 같은 실용적인 것이 아닌 문화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외국인 무슬림들은 한국의 주류문화 속에서 문화적으로 비주류인 무슬림 친구들을 만나 종교의식과 금기를 공유하면서 이슬람 문화를 향유하고 자신들의 문화 정체성을 유지하며, 이슬람만의 분위기를 누리면서 정서적 안정감을 얻고 있었다. 또한 외국인 무슬림은 커뮤니티를 통해 한국인과 만나고 주류문화와 소통하기 보다는 개인적으로 한국인들과 교류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결론적으로 한남동 이슬람 거리와 외국인 무슬림 커뮤니티는 ‘문화적 피난처’의 역할에 충실한 곳임을 밝혔다.

With the rapid economic development of Korea and globalization's migrations, there has been an influx of foreign populations brought into Korea. Most immigrants live in Seoul, and so far, nine foreign communities have formed in the downtown areas of Seoul. They gather in shops, and love in various homes and village type settlements centering around commercial districts. Most places, where foreigners' live, were formed based on nationality or race. However, Hannam-dong Islamic Street and the Muslim community, where Muslims from various countries gather and live, is distinctive in that it is the Islamic Religion that is the binding force pulling people to the place.

Religion holds a significant meaning for most immigrants living in Korea. It is particularly so with Muslims. For them religion is inseparably interwoven with culture, and as the close-stitching interwoven threads of a piece of cloth, religion provides a guide to every day living. To Korean society, Islam is still an ethnic religion, and Muslims are culturally a non-mainstream group. As a result, there is little accurate information available about immigrant Muslims in Korea, and thus there is social prejudice against them. Some research has been done on foreign immigrants living in Korea, but they were mostly on immigrant laborers or women in international marriages to Korean man and their social and economic problems. This paper is a case study of Hannam-dong's Islamic Street, and the foreign Muslim community, who are 'cultural refugees', and where foreigners enjoy a culture that is nor generally appreciated in mainsteam Korean society, but they were mostly on immigrant laborers or women in international marriages to Korean man and their social and economic problems.

This paper is a case study of Hannam-dong' s Islamic Street, and the foreign Muslim community, who are 'cultural refugees' , and where foreigners enjoy a culture that is not generally appreciated in mainstream Korean society, but preserves its cultural identity and finds emotional well-being while living in Korea.

The research results can be summarized as follows.

First, this paper fmds the Central Masjid, forms the center of Hannam-dong' s Islamic Street in terms of both geographical landscape, and as a spiritual and cultural center for Muslims. The Korean was built in 1976 by Korean Muslims. The

construction was the combined result of a long-cherished desire of Korean Muslims and the Korean government's efforts to earn oil money through advancement into Middle East. In the 1990s, there was a huge influx of foreign laborers into Korea, who were looking for jobs, so were Muslims, and the The Korea Central Masjid began bustling with the increasing Muslim

population gathering. In the 2000s, foreign Muslims from North Africa and Central Asian countries arrived and joined thecommunity, and brought the diversified present look of Hannam-dong' s Islamic Street.

Second, Hannam-dong's Islamic Street represents the landscape of Islam's culture. The most distinctive feature is Islam's religious prohibitions such as Halal and prohibition of alcohol. Salam(meaning 'peace') is found to be a key word in the

minds of Muslims as the word is often found all over the street in the names of restaurants, cloth shops, grocery stores, and others. It is also found that the unique Islamic landscape is the result of not only religion and culture but also economic reasons in relation to the planned new town development.

Third, the foreign Muslim community in Hannam-dong Islamic Street is found to be multi-national and multi-layered. The majority of people migrating to the Community have a college level education. Business persons, college students, specialists and diplomats, prove that people in Hannam-dong Islamic Street are not non-mainstream group in their respective countries.

Friday's main service is when the greatest number of Muslims gather to congregate. The Central Masjid becomes a meeting place for Muslims not only from Seoul but from all over the country, a place where multi-national and socially multi-layered foreign Muslims are incorporated into one unity based on religion and culture. The Community is not without problems in that there are language barriers, and religious sects may develop parallel congregations.

The most distinctive aspect of the Muslim community is that, different from other foreign communities, its Significance is to satisfy people' s cultural needs, not to exchange job information. Muslims meet friends, attend religious services, practice

religious prohibitions, and enjoy an Islamic culture atmosphere, thus reassuring their cultural identity and emotional wellbeing.

It is also found that foreign Muslims make friends and do businesses with Koreans individually, not in the Community. Hannam-dong Islamic Street and foreign Muslim community is found to be 'a cultural refugee' true to the meaning of the

term.
ISSN
1226-5888
Language
Korean
URI
http://hdl.handle.net/10371/89791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Social Sciences (사회과학대학)Institute for Korean Regional Studies (국토문제연구소)지리학논총 (Journal of Geography)지리학논총 Volume 51/52 (2008)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