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박정희 시대 연구경향과 재조명
Evaluation of the Research Tendency and Re-illumination on the Park Chung Hee Era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김갑식
Issue Date
2007
Publisher
서울대학교 한국정치연구소
Citation
한국정치연구, Vol.16 No.1, pp. 81-110
Keywords
박정희제3공화국유신개발주의근대화Park Chung Heethe Third RepublicYusindevelopmentalismmodernization
Abstract
이 논문은 박정희 평가에 대한 기존 연구경향을 검토하고 박정희 시대의 산업화와 민주주의를 성찰적으로 분석하였다. 이 논문에서는 산업화를 위해 권위주의는 불가피했다든지, 아니면 민주주의와 인권을 억압한 산업화는 발전이 아니라든지, 또 아니면 산업화의 공은 인정하지만 독재는 잘못되었다든지 하는 ‘쌍방 부정’ 이나 ‘절충 또는 수렴’ 의 방식을 뛰어넘는 보다 논리적이고 정치화된 박정희에 대한 평가를 하였다. 이를 위해 당시의 시대상황을 인정하면서도 산업화와 민주화라는 두 가치를 얼마나 결합하려는 의지와 노력이 있었는가를 박정희 평가의 기준으로 제시하였다. 이 접근방법의 특징은 경제개발의 ‘비용’ 을 사소하게 처리하지는 많지만 그 ‘결과’ 에 대해서도 무시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그리고 민주화의 문제에 있어서도 그 사후적 ‘선택’ 만을 보는 것이 아니라 박정희의 사고체계 속에서 이 문제가 태생적으로 어떠했는지는 살펴봄으로써 산업화와 민주화의 결합의지를 추적했다는 점이다. 4. 19혁명을 통해 탄생한 민주헌정을 유린하고 민주 인권을 탄압한 박정희의 행위는 결코 지워질 수도 잊혀질 수도 없다. 하지만 박정희가 대중의 능동적 행위를 끌어내 산업화에 돌진하여 국민경제를 수립했다는 점은 부정할 수 없다. 따라서 ‘사면은 찬성하지만 망각은 반대한다’ 는 미흐니크 (Adam Michnik) 의 입장이 반정치 개발주의자에게도 적용되어야 할 것이다.

This study reviewed the existing research tendency on evaluation of Park Chung Hee and analyzed the industrialization and democracy during his era. In the research, more logical evaluation on Park Chung Hee was conducted beyond the ‘mutual denial’ and ‘compromise or convergence' saying that authoritarianism was inevitable for industrialization, the industrialization devoid of democracy and human rights was not development at all, or he has been credited with the industrialization but criticized for the dictatorship. For‘ that purpose, this research, as the evaluation standard, suggested ‘will’ and ‘endeavor’ to combine the two values of industrialization and democracy in the circumstances. This approach does not neglect of the ‘cost’ of the economic development but also does not disregard of the ‘result’. Besides, with regard to democratization, not only the consequential ‘choice’ but also the intrinsic arrangement in his thought process was underlined in the course of tracking his willingness to combine the industrialization and democracy. The Park’s violation of the democratic constitution ensued by the April 19 Revolution and oppression of democracy and human rights could not and must not be forgotten. However, nobody can deny the fact that he took the successful initiative in industrialization, attracted the public’s active participation in economic development and established the solid national economy. Therefore, the “Agree to Pardon but Disagree to Oblivion," the position of Adam Michnik, needs to be applied in the case of despotic developmentalist.
ISSN
1738-7477
Language
Korean
URI
http://hdl.handle.net/10371/90111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Social Sciences (사회과학대학)Institute of Korean Political Studies (한국정치연구소)한국정치연구 (Journal of Korean Politics)한국정치연구 Volume 16 Number 1/2 (2007)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