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글로벌 금융위기와 개발협력 개발 패러다임 이동과 동아시아 '개발국가'
Global Financial Crisis and Development Cooperation: Development Paradigm Shift and East Asian 'Developmental State'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강선주
Issue Date
2011-08
Publisher
서울대학교 국제문제연구소
Citation
세계정치, Vol.15(글로벌 금융위기와 동아시아), pp. 183-215
Keywords
개발원조 패러다임정치경제베이징 컨센서스동아시아 개발국가development paradigmpolitical economyBeijing ConsensusEast Asian developmental state
Abstract
글로벌 금융위기가 가져온 세계적 권력관계의 변화는 ‘어떤 방식으로 개도국을 지원할 것인가’를 규정하는 개발원조 패러다임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개발원조를 제공하는 국가들은 정도 상의 차이는 있지만 개발원조를 다양한 국익 증대 수단으로 활용하고, 개발원조 패러다임은 개발원조 제공국이 개발원조를 자신의 목적을 위해 이용하는 것을 정당화시켜주는 수단이 되므로 국제적 경쟁 대상이 되어왔다. 글로벌 금융위기로 서구 지도력의 정당성 훼손, 개발원조를 제공할 수 있는 능력 제약, MDGs 빈곤퇴치의 실망스런 결과가 새로운 개발원조 패러다임으로의 이동을 촉진한다.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새로이 등장할 개발원조 패러다임은 국가주도 경제성장을 반영할 가능성이 높다. 그러한 경우에 특히 ‘베이징 컨센서스(Beijing Consensus)’가 부상할 가능성이 있다. 베이징 컨센서스는 채택 가능한 경제정책을 담고 있지는 않지만 개발에 있어서 주권과 자율성 인정, 국가 개입주의를 정당화시켜주는 유용한 정치적 선언을 담고 있다. 국제적 고려 가치가 있는 좀 더 보편적인 개발원조 패러다임은 동아시아의 ‘개발국가(developmental state)’일 수 있다. 동아시아의 개발국가는 중립적인 개발 계획을 수립, 실행할 수 있는 정치제도로서 경제개발에 효과적임을 경험적으로 증명하였기 때문에 채택 가능한 개발 원조 패러다임이다. 그러나 동아시아에 개발국가의 성공은 이들 국가들의 특수한 역사적, 정치적, 사회적 여건과 밀접한 관련이 있고, 경제개발 명목하에 권위주의체제와 결합하였다는 약점을 갖고 있음에 유념해야 한다. 그러므로 개발을 절실히 필요로 하는 다수에게 실효성 있는 새로운 개발원조 패러다임의 형성은 과거의 독주의 배타성에서 벗어나 서구와 신흥개도국들이 공존과 개방성에 기초하여 타협하는 정도에 달려 있다.

A new global power structure emerging in the wake of the global financial crisis is likely to affect the development paradigm which determines how foreign aid is conducted. While in varying degrees, donor countries have used foreign aid for their strategic interests and accordingly competed to establish development paradigms that would justify their behavior in foreign aid. Now paradigm shift is being called for as the Western developed countries have lost legitimacy in development issues and faced difficulties in increasing foreign aid, and as the MDGs have produced less than satisfactory results in poverty reduction. A new development paradigm likely to emerge after the crisis may embrace state-led economic growth as being preferred by developing countries. Under that circumstance, the Beijing Consensus in particular is likely to win support although it does not contain specific policy prescriptions but a political message of sovereignty and autonomy over development and state interventionism. A more viable development paradigm would be the developmental state of East Asia. The East Asian developmental state has proven to be an effective institution that promoted neutral planning and implementation. However, it should be noted at the same time that the East Asian development experiences emerged from a set of unique historical circumstances, which would be difficult for contemporary states to replicate and that the East Asian developmental state has been based on non-democratic political regimes. Therefore, it will depend on practical compromise between the Western developed countries and emerging economies whether or not an effective development paradigm emerges to help those who are in desperate need of development.
ISSN
1738-2440
Language
Korean
URI
http://hdl.handle.net/10371/94927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Social Sciences (사회과학대학)Center for International Studies (국제문제연구소)세계정치(Journal of World Politics)세계정치 15 (2011)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