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A Bitter Defeat: The Biderectional Relationship Between Defeat Experience and A Bitter Taste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배인해
Advisor
이경미
Major
경영대학 경영학과
Issue Date
2015-02
Publisher
서울대학교 대학원
Keywords
embodied cognitionmetaphordefeatbitter taste
Description
학위논문 (석사)-- 서울대학교 대학원 : 경영학과, 2015. 2. 이경미.
Abstract
최근 은유적 표현과 관련한 연구들이 신체적 감각과 추상적 개념 사이의 양방향성을 밝혀내고 있다. 본 연구의 목적은 체화된 인지 이론을 바탕으로 하여 패배의 경험과 쓴 맛의 지각 사이의 양방향성을 알아보는데 있다. 여섯 개의 실험을 통해 본 연구에서는 패배의 경험이 쓴 맛의 지각을 높이며, 쓴 것을 맛보면 패배의 경험을 더 강한 패배로 인식함을 밝혔다. 또한, 은유적으로 연결된 지식에 접근 가능하다면 그 지식을 적용할 수 있는 대상에 대한 지각이 영향을 받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지금까지 부정적인 자극에 대한 연구는 체화된 인지 분야에서 많이 연구되지 않았으며, 특히 맛을 대상으로 하는 연구는 거의 없었다. 사람들이 타인의 패배 상황 또한 쓴 것을 맛 본 후 더욱 쓰라리게 여긴다는 점은 추후 기부 관련 연구 진행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다.
Behavioral research on metaphorical effects consistently reveals bidirectional directions. The primary purpose of this study is to show a bidirectional relationship between defeat experience and bitter taste based on embodied cognition. People who experienced defeat indicted bitterness higher than those who did not (study 1) and the result was same in a within-subjects design (study 2).People who drank Americano with no sugar indicated the defeat level higher after reading an imaginary story. Study 4-6 showed how metaphorical effects can be mediated and moderated. The
fact that people regard another persons defeated situation as more defeated after tasting bitterness would contribute to further studies in donation literature.
Language
English
URI
https://hdl.handle.net/10371/124590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Business Administration/Business School (경영대학/대학원)Dept. of Business Administration (경영학과)Theses (Master's Degree_경영학과)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