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김윤덕류 가야금 . 거문고 산조 비교 연구
Comparative studies in 'Kim Yun-Deok's Gayageum Sanjo and Geomungo Sanjo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박소라
Advisor
이지영
Major
음악대학 음악과
Issue Date
2013-08
Publisher
서울대학교 대학원
Keywords
김윤덕가야금거문고산조공통선율유사선율유사성
Description
학위논문 (석사)-- 서울대학교 대학원 : 음악과, 2013. 8. 이지영.
Abstract
가야금산조는 19세기 말경에 가락이 형성된 이후, 여러 세대에 걸쳐 계승․확대 되었다. 가야금명인들은 스승에게 배운 가락에 자신의 가락을 추가하고 다듬어 음악적으로 완성도를 높여갔으며, 이렇게 완성된 각각의 가락에 그 명인의 이름을 붙여 ○○○류라 부르고 있다. 산조의 명인들은 보통 한 가지의 악기로 산조 가락을 구성하여 유파를 남기는 것이 일반적이나, 김윤덕은 자신의 이름으로 하나의 악기가 아닌 가야금과 거문고 두 악기로 각기 산조의 유파를 형성해 가락을 남겼다. 본 논문에서는 한 연주자가 각기 다른 악기로 산조를 형성할 경우 그 선율들이 서로 영향을 받았을 것이라는 전제하에 그 연계성을 살펴보고자 하였다.
Ⅱ장에서는 김윤덕의 생애와 산조의 전승과정을 살펴 보았다. Ⅲ장에서 두 산조에 공통적으로 포함된 진양조․중모리․자진모리장단을 비교․분석하였다. Ⅳ장에서는 상이한 장단이지만 거문고산조의 자진모리와 같은 박자체계로 볼 수 있는 가야금산조의 중중모리와 휘모리를 비교․분석하였다. 그러나 가야금산조 단모리의 경우 박자체계가 달라 비교 가능한 장단이 없으므로, 연구의 범위에서 제외하였다.
김윤덕이 직접 남긴 음원을 기준으로 가야금산조와 거문고산조를 비교하여 공통선율과 유사선율을 살펴본 결과는 다음과 같다.
가야금산조와 거문고산조의 각 선율을 장단 단위로 비교한 결과 휘모리를 제외한 모든 장단에서 공통선율과 유사선율이 발견되었다. 휘모리에서는 단 하나의 공통선율만 발견되었으나 리듬을 제외한 음계의 조합이 반복․변형되는 부분들로 유사성을 찾아볼 수 있었다. 이는 상대적으로 느린 장단일수록 유사한 요소가 많이 발견되고, 장단이 빨라지면 각 악기의 특성에 맞추어 연주하는 선율이 많아지기 때문에 선율의 유사성이 적어지는 것으로 보인다.
이번 연구에서는 김윤덕류 가야금산조와 거문고산조 선율만을 범위로 하여 유사한 선율들을 찾아내었지만 추후 음계․리듬․형식․주법적 특징 등 각 음악적 요소별로 특징을 찾아 비교해 보는 연구를 진행한다면 더욱 심도 깊은 결과를 도출해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Language
Korean
URI
https://hdl.handle.net/10371/133054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Music (음악대학)Dept. of Music (음악과)Dept. of Korean Music (국악과)Theses (Master's Degree_국악과)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