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중국 노인들의 집단적 신체단련과 노년의 재구성: 베이징 시(北京市) 즈주위엔 공원(紫竹院公園)의 사례
Chinese Senior Citizens Collective Physical Training and the Reconstruction of Old Age: The Case of Zizhuyuan Park in Beijing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박여리
Advisor
이현정
Major
사회과학대학 인류학과
Issue Date
2015-08
Publisher
서울대학교 대학원
Keywords
중국근대화집단적 신체단련광장무 문화건강노인노년나이든 몸노년 담론주체성
Description
학위논문 (석사)-- 서울대학교 대학원 : 인류학과 인류학전공, 2015. 8. 이현정.
Abstract
본 연구는 중국의 도시에 거주하는 노인들이 중국의 특수한 문화로 알려져 온 집단적 신체단련 경험을 통해 기존에 구성된 노년 담론에 대응하여 자신의 노년을 재구성해나가는 양상을 분석한다. 연구자는 이를 위해 2014년 9월 말부터 2015년 2월 말까지 약 5개월 간 중국 베이징 시 소재 즈주위엔 공원(紫竹院公園)에서 집단적 신체단련에 참여하는 60세 이상 노인들을 대상으로 연구를 수행하였다.
집단적 신체단련 문화는 마오 시기 국가의 주도로 시작된 집단체조를 시작으로 포스트-마오에 이르는 현대까지 각 시기에 국가가 주창하는 근대화된 주체 형성을 위한 전략 속에서 발전해왔다. 이러한 배경 하에서 집단적 신체단련의 참여자들은 마오 시기에는 사회주의 건립을 위해 국가에 헌신하는 근대주체가, 개혁개방 이후에는 개인의 노후를 스스로 대비하는 자기관리 규율을 내재한 근대주체가 되기 위해 노력해왔다.
특히, 집단적 신체단련의 주된 참여자들이 중·노년층이기 때문에 이 활동은 종종 언론 등에서 노인문제와 결부되어 다루어져 왔다. 중국 사회에서 통용되는 노년 개념은 노년담론을 통해 재생산되어 왔으며 부정적으로 정의되어 온 경향이 있다. 공산당 정부의 노인복지 정책과 각종 매스미디어와 생의학계에서 재생산되어 온 지배적 노년 담론은 노년을 획일적인 방식으로 정의해왔다. 지배적 노년 담론은 개인의 특수한 삶의 경험을 간과하고 역연령적인 관점에서 일괄적으로 60세 이상을 노인으로 규정한다. 뿐만 아니라 노년을 부양대상, 신체적 및 정신적인 무능력의 대상으로 규정해왔다. 국가가 더 이상 전적으로 개인의 삶을 책임지지 않는 포스트-마오 시대에서의 지배적 노년 담론이 참여자들 스스로 노년을 준비하도록 종용한다.
지배적 노년 담론을 체현한 참여자들은 노년을 주변화시키는 현실에서 살아남기 위해서 자기관리 근대화 담론에 순응해왔다. 참여자들은 여전히 마오 시기 공동생활의 기억이 남아있는 상태에서 완전히 정립되지 않은 복지정책, 의료적 접근에 대한 불신 등의 이유로 자신을 지키기 위해 집단적 신체단련에 참여하게 된다. 참여자들은 집단적 신체단련을 매개로 서로를 돌보는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방식으로 살아남아 왔다.
자기관리 근대화 담론을 체현한 채 활동에 참여하는 것이 참여자들에게는 이들을 부정적인 대상으로 치부하는 지배적 노년 담론에 대응하는 원동력으로 작용하기도 한다. 바로 이 지점에서 균열이 발생한다. 국가는 노인들을 비생산적인 부양대상으로 정의하며 집단적 신체단련을 마오 시대의 유물로 사회에서 비가시화하려 애써왔지만 오히려 참여자들은 국가가 주창하는 자기관리 담론을 매개로 과거의 산물을 다시금 수면 위로 끌어낸다. 특히, 참여자들은 활동(活動)개념에 대한 강조를 통해 자신이 여전히 사회에 쓸모 있는 존재로 살아있음을 증명한다. 이들은 공원을 지나치는 관중들에게 자신의 유연함과 신체적 건강함을 보여주는 방식으로 살아있음을 증명할 뿐 아니라, 자신이 집안에서는 돌봄을 받지 않고 오히려 누군가를 돌보며 여전히 노동하고 있음을 강조한다. 보다 구체적으로 참여자들은 기존의 노년 담론에 대응하여 자신만의 노년을 재정의하는 양상을 보인다. 역연령 또는 신체노화의 관점에서 노인과 노년의 건강을 정의하는 지배적 노년 담론의 방식과 다르게 참여자들은 사상(思想), 즉 인식적인 측면을 강조하여 자신이 늙었다고 인식하지 않는 활동적인 사상을 유지한다.
결국 중국 사회에서 노년 주체는 두 가지 방향으로 상정되어왔다. 하나는 지배적 노년 담론에서 표상하는 전근대적인 주체이며 다른 하나는 자기관리의 근대적 주체이다. 복잡한 상황 속에서 참여자들은 생존을 위해 집단적 신체단련을 매개로 자기관리 근대적 주체가 되어 지배적 노년 담론에 대응하는 전략을 취한다. 물론 참여자들도 지배적 노년 담론에 영향을 받고 있으므로 이에 전면적으로 저항하고 있다고 보기는 어렵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본 연구는 참여자들이 기존의 노년 담론이 권력으로 작용하고 있는 현실을 인식하고 나름대로 이에 대응하여 자신의 노년을 재구성하려고 노력하고 있다는 점에서 주체적인 면모를 보인다고 주장한다.

주요어: 중국, 근대화, 집단적 신체단련, 광장무 문화, 건강, 노인, 노년, 나이든 몸, 노년 담론, 주체성
The present study analyzes the ways in which senior citizens living in Chinese cities reconstruct their old age in response to the already constructed discourse on old age through their experience with collective physical training, which is known to be a culture specific to the country. To achieve this goal, the present researcher conducted research on senior citizens aged 60 or above who participated in collective physical training in Zizhuyuan Park (Purple Bamboo Park) in Beijing for approximately five months from the end of September 2014 to the end of February 2015.
Originating from the collective exercise initiated and led by the state during the Mao Zedong era (1949-1976), the culture of collective physical training has developed amidst the states strategy for the formation of the modernized subject advocated in each period up to the current, post-Mao era. Against such a backdrop, participants in collective physical training have endeavored to become modern subjects devoted to the state for the construction of socialism during the Mao era and modern subjects embodying the discipline of self-management whereby individuals prepare for their own old age since Chinas adoption of an open door policy, respectively.
In particular, because their main participants are middle-aged people and senior citizens, collective physical training has often been addressed by the press and other media in connection with the problem of senior citizens. Since Chinas opening of its doors to the world, senior citizens who fail to adapt to a swiftly changing society have been determined as people without economic value, and the collective physical training in which they engage likewise has been described as a premodern relic that must disappear.
Old age has thus tended to be defined as a negative concept in Chinese society. The concept of old age current in Chinese society has been reproduced through the discourse on old age. The senior welfare policy of the government under the Communist Party of China (CPC) and the dominant discourse on old age reproduced by diverse mass media and medical circles have defined old age uniformly. The dominant discourse on old age overlooks the particular life experiences of individuals and summarily determines those aged 60 or above as elderly from the perspective of chronological age (CA). Moreover, old age has been determined as an object of support and of physical and mental inability. On the other hand, in the post-Mao era, when the state is no longer fully responsible for individuals lives, the dominant discourse on old age urges participants to prepare for their own old age.
In a reality that marginalizes old age, participants who have embodied the dominant discourse on old age have conformed to the modernization discourse on self-management to survive. With memories of communal life during the Mao era intact, they have come to take part in collective physical training to protect themselves for reasons including still incomplete welfare policy and distrust of medical accessibility. Participants have survived by constructing networks to take care of one another, with collective physical training as a medium.
On the other hand, however, participation in collective physical training while embodying the modernization discourse on self-management has also served as the driving force for responding to the dominant discourse on old age, which dismisses participants as negative objects. It is precisely at this point that ruptures occur. While the state has defined collective physical training as a legacy of the Mao era and senior citizens as unproductive objects of support and sought to render them invisible, participants have brought this legacy of the past to the surface once again, with the discourse on self-management advocated by the state as a medium. In particular, through an emphasis on the concept of activities (huodong), participants demonstrate that they are alive as beings still useful to society. They stress that, unlike other elderly people, they are physically and mentally active. More specifically, participants tend to redefine their own old age in response to the existing discourse on old age. Unlike the methodology of the dominant discourse on old age, which defines senior citizens and health in old age from the perspective of CA or physical aging, participants emphasize ideas(sixiang), or the epistemological aspect. What is important is maintaining an active idea where participants do not perceive themselves as elderly.
In the end, the senior subject has been presented in two directions in Chinese society. The first is the premodern subject as represented in the dominant discourse on old age, and the other is the modern subject of self-management. Amidst a complex situation, participants have adopted the strategy of becoming modern subjects of self-management and responding to the dominant discourse on old age for their own survival, with collective physical training as a medium. Of course, because participants, too, are affected by the dominant discourse on old age, it is difficult to say that their resistance to it is full-fledged. Nevertheless, the present study argues that participants exhibit a subjective aspect in that they are aware of a reality in which the existing discourse on old age acts as power and endeavor to reconstruct their old age in response.

Keywords: China, modernization, collective physical training, Guang chang wu, health, elderly, old age, aging body, aging discourse, subjectivity
Language
Korean
URI
https://hdl.handle.net/10371/134231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Social Sciences (사회과학대학)Dept. of Anthropology (인류학과)Theses (Master's Degree_인류학과)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