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합병시뮬레이션을 통한 후생기준 검토: 현대-기아자동차 기업결합의 사례
Evaluating Welfare Standards Using Merger Simulation: The Case of the Hyundai-Kia Merger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김경배
Advisor
황윤재
Major
사회과학대학 경제학부
Issue Date
2014-08
Publisher
서울대학교 대학원
Keywords
기업결합이산선택모형합병시뮬레이션후생기준
Description
학위논문 (석사)-- 서울대학교 대학원 : 경제학부, 2014. 8. 황윤재.
Abstract
경쟁당국과 사법부가 소비자잉여 또는 총잉여 중 어떤 기준에 따라 기업결합을 심사하는지가 명확하지 않다는 지적이 있어 왔다. 그러나 바람직한 후생기준에 대한 논의는 대체로 이론적인 수준에서만 검토되어 왔으며 경험적 증거에 기반을 둔 논의는 상대적으로 부재하였다. 이와 관련하여 본 연구에서는 1999년 현대자동차의 기아자동차 인수가 소비자잉여와 총잉여에 미친 영향을 평가한다. Berry, Levinsohn and Pakes (1995)의 수요함수 추정 방법과 Nevo (2000a, 2001)의 합병시뮬레이션 방법을 통해 기업결합의 효과를 추정한 결과, 12.0% 이상의 한계비용 감소는 총잉여를 감소시키지 않으나 한계비용이 49.2% 이상 감소해야만 소비자잉여가 증가하는 것으로 추정되었다. 기업 내부적으로 효율성 향상분을 14.1% 정도로 평가했다는 사실을 고려했을 때, 현대-기아자동차의 기업결합으로 총잉여는 증가하였지만 소비자잉여는 감소하였다는 결론이 도출된다. 이를 통해 경쟁당국이 기업결합을 소비자잉여와 총잉여 중 어떤 기준을 중심으로 평가할 것인지에 따라 기업결합 승인 여부가 크게 달라질 수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
It has been criticized that it is unclear as to which criterion has been applied, consumer surplus or total surplus, when the competition authority and the judicial branch in Korea evaluate mergers. Discussions on desirable criterion of welfare, however, have been mostly theoretical, rather than empirical. In this regard, this study assesses the effect of the Hyundai-Kia merger in 1999 on consumer surplus and total surplus. As results of using demand estimation method by Berry, Levinsohn and Pakes (1995) and merger simulation method developed by Nevo (2000a, 2001) to estimate the effects of the merger, more than 12.0% of marginal cost reduction is guaranteed to increase total surplus but 49.2% or more of marginal cost reduction is needed in order for the merger to increase consumer surplus. Considering the fact that Hyundai-Kia internally assessed about 14.1% of efficiency improvement from the merger, we can conclude that the Hyundai-Kia merger led to an increase in total surplus but also to a decrease in consumer surplus. This implies that whether specific merger should be approved critically depending on which criterion of welfare, consumer surplus or total surplus, is applied.
Language
Korean
URI
https://hdl.handle.net/10371/134638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Social Sciences (사회과학대학)Dept. of Economics (경제학부)Theses (Master's Degree_경제학부)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