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O. Respighi Sonata for Violin and Piano in B minor Op. 110의 악곡분석 및 폴리미터 연주법 연구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김여경
Advisor
이경선
Major
음악대학 음악과
Issue Date
2017-08
Publisher
서울대학교 대학원
Keywords
레스피기신고전주의폴리미터
Description
학위논문 (석사)-- 서울대학교 대학원 음악대학 음악과, 2017. 8. 이경선.
Abstract
본고는 오토리노 레스피기(Ottorino Respighi 1879-1936)의 바이올린과 피아노를 위한 소나타 나단조(Sonata for Violin and Piano in B minor Op. 110, 1917)의 악곡분석과 폴리미터 연주법에 관한 연구 논문이다. 필자는 본 작품을 2016년 가을 학기에 서울대학교 음악대학원 석사과정 졸업연주회 독주 프로그램 중 한 곡으로 연주하였으며, 이를 계기로, 보다 깊이 있는 연구를 위하여 석사과정 졸업 논문 주제로 택하였다.

레스피기의 작품들은 바로크, 르네상스까지 거슬러 올라가 이탈리아 문화가 꽃핀 시대에 대한 동경을 바탕으로 하고 있다. 그는 자신의 기악 작품에서도 과거의 전통과, 당시의 새로운 수법을 자유롭게 절충시켰다. 본고에서 살펴보려는 그의 작품 속에서도 고전시대에 유행했던 소나타 형식과, 낭만시대 작품에서 많이 찾아볼 수 있는 2도 관계로의 전조나 폴리미터의 사용이 한 작품 속에 자연스럽게 녹아있는 모습을 발견할 수 있다.

본고의 Ⅱ장에서는 레스피기 를 형식, 조성, 화성, 선율, 리듬적 측면에서 분석해 보았다. 그는 그의 에서 소나타 형식, 3부 형식, 파사칼리아와 같은 전통적 틀을 사용하였고, 그 틀 속에서 신고전주의 작품에서 자주 볼 수 있는 2도 관계로의 전조나, 폴리미터의 사용과 함께, 후기 낭만 작품에서 자주 볼 수 있는 순환형식이나, 성격변주 기법도 사용하였다.

Ⅲ장에서는 레스피기의 에 전반에 나타나고 있는 폴리미터에 대해 연구하였다. 폴리미터는 서로 다른 박자가 둘 이상의 성부에서 동시에 사용되는 것을 의미한다. 예를 들면, 7/8박자와 3/4박자와 같이, 서로 다른 박자표가 두 개 이상의 성부에서 동시에 연주되면서, 리듬적 상충을 일으키고, 그로 인해 각 성부가 리듬적으로 대위적 진행을 하는 것이 폴리미터이다. 필자는 레스피기의 에서 등장하는 폴리미터들을 올바르게 연주하기위해 오랜 시간 고민하였고, 올바른 폴리미터 연주법 연구의 필요성을 느꼈다. 따라서 Ⅲ장에서는 폴리미터의 의미와 흐름을 살펴보고, 올바른 폴리미터 연주법을 제시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Language
Korean
URI
http://hdl.handle.net/10371/137968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Music (음악대학)Dept. of Music (음악과)Instrumental Music (기악전공)Theses (Master's Degree_기악전공)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