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스피노자에게 국제정치사상이 있을까?
Some Thoughts on Spinoza’s International Political Theory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공진성
Issue Date
2016-12-16
Publisher
서울대학교 국제문제연구소
Citation
세계정치, Vol.25(국제정치사상:다원적 접근과 보편적 교훈), pp. 113-142
Keywords
스피노자Spinoza현실주의realism자연권right of nature도덕morality주권국가sovereign state
Abstract
스피노자에게 국제정치사상이 있을까? 17세기에 유럽에서 살았던 네덜란드의 철학자 스피노자에게 국제정치사상이 있을 것이라는 추측은 한편으로는 당연하면서도 다른 한편으로는 어색하다. 어색한 이유는 그동안 그가 지극히 사변적인 철학자로 여겨져 왔기 때문이고, 당연한 이유는 그가 이른바 ‘베스트팔렌 체제’가 등장하던 무렵에 근대적 주권국가의 태동을 목격하며 그 원리를 이론적으로 탐구했기 때문이다. 그리 드물지 않게 사상사 서술 속에서 스피노자는 마키아벨리에서 시작하는 국가이성론 또는 현실주의적 (국제)정치학의 발전 과정에 있는 인물로서 묘사되었다. 실제로 스피노자는 유고로 남긴 저서 『정치학』(1677)에서 훗날 ‘현실주의’라고 불리는 학문적 태도와 국가 간의 관계에 대한 시각을 보여주고 있다. 자연상태 속 인간들처럼 공동의 정부를 가지지 않은 국가들의 관계는 전통적 자연법이 적용되지 않는 무정부 상태인 것처럼 보이며, 그래서 스피노자는 국가들의 세계에 강자의 힘을 규제할 어떠한 법도 없다고 주장하는 것처럼 보인다. 초월적이고 선험적인 법의 유효성을 스피노자는 부정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인간과 국가를 포괄하는 전체 자연에 내재하는 법칙의 유효성을 부정하지는 않으며, 더 나아가 그것이 내재적인 비판의 기준이 될 수 있다고 여긴다.
Does Spinoza have a thought on international politics? That the Dutch philosopher Spinoza who lived in Europe in the 17th century could have a thought on international politics is considered, on one side, as reasonable, but on other side, as surprising. It is surprising, because Spinoza has long been regarded as a speculative philosopher, and it is reasonable, because he searched the principles of modern sovereign state in times of uprising so-called ‘Westphalian System’. Not so rarely in the history of political ideas Spinoza was described as on the developing process of the idea 'the reason of state' or 'political realism' started from Machiavelli. In fact, Spinoza presents in his posthumous treatise on politics his scientific attitude and view, later called as 'realistic' one, on international relations. Like the relation among men and women in the state of nature, the relation among states in which no common government exist, seems to be an anarchic state in which traditional law of nature could not work, and consequently Spinoza seems to argue that no regulating law over the world of states except the law of the stronger. Spinoza denies the effectiveness of any transcendental moral law, but does not deny the function of law of whole nature, including human beings and states, as a standard for immanent judgement on international affairs.
ISSN
1738-2440
Language
Korean
URI
http://hdl.handle.net/10371/146945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Social Sciences (사회과학대학)Center for International Studies (국제문제연구소)세계정치(Journal of World Politics)세계정치 24/25 (2016)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