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홉스를 넘어서 홉스로 — 생-피에르 신부의 사중 영구 평화론
Hobbes beyond Hobbes —The Abbé de Saint-Pierres Quadruple Theory of Perpetual Peace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안두환
Issue Date
2016-12-16
Publisher
서울대학교 국제문제연구소
Citation
세계정치, Vol.25(국제정치사상:다원적 접근과 보편적 교훈), pp. 143-191
Keywords
생-피에르 신부The Abbé de Saint-Pierre토마스 홉스Thomas Hobbes영구 평화Perpetual Peace세력 균형Balance of Power전쟁war부드러운 상업Doux Commerce자유 무역free trade
Description
이 논문은 『국제정치논총』56-3(2016), pp. 7-49에 실린 동일 제목의 논문을 인용 및 참고 문헌 형식만 바꾼 것임.
Abstract
1713년 스페인 왕위 계승 전쟁이 종결될 무렵 출판된 생-피에르 신부의 『유럽의 영구 평화를 위한 제언』만큼 오랫동안 조롱의 대상이 된 저작은 드물다. 생-피에르 신부는 당시 대다수 논자와 달리 세력 균형을 통한 국가 간 관계의 안정을 믿지 않았다. 신부는 오로지 국가 연합만이 진정한 평화를 가져다 줄 수 있다고 주창했다. 잘 알려져 있듯이 신부는 토마스 홉스의 사회계약론을 빌려 자신의 주장을 펼쳤다. 반면 본 논문은 생-피에르 신부의 주된 고민이 단순히 전쟁의 영원한 종식에 있지 않다는 점을 밝히고자 한다. 생-피에르 신부는 상업이 영원히 번영할 수 있는 체제를 구축하고자 애썼다. 유럽 연방은 자유 무역 체제를 향한 첫 단추에 다름 아니었다. 세력 균형과 더불어 생-피에르 신부는 당시 유행하던 중상주의 사상과 정책을 우려의 눈으로 보았다. 신부는 경제가 정치에 종속될수록 국가는 전쟁 상태와 같은 자연 상태에서 벗어나기 힘들다고 생각했다. 『유럽의 영구 평화를 위한 제언』의 배경이 된 스페인 왕위 계승 전쟁은 프랑스와 영국간의 식민지를 포함한 길고 긴 무역 전쟁의 시작을 알렸다. 자유로운 교역을 통한 이성의 계몽에 희망을 두었던 생-피에르 신부가 열과 성을 다해 막고자 했던 것은 바로 무역이 전쟁이 되어버린 오늘날의 상황이라 할 수 있다.
In the history of modern international thought, no work has perhaps received more ridicule than the Abbé de Saint-Pierres Projet pour rendre la Paix Perpétuelle en Europe (1713), which was published on the eve of the conclusion of the War of the Spanish Succession. Unlike many of his contemporaries, Saint-Pierre did not believe in the maintenance of stability through the balance of power. Instead he proclaimed that only a confederation of states can bring true peace. It is commonly held that the abbé employed Thomas Hobbess theory of social contract in formulating his arguments. This paper, however, seeks to demonstrate that his main concern went beyond simply putting a permanent end to war. Saint-Pierre endeavoured to construct a system that will perpetually allow commerce to prosper. His European League, basically, was conceived of as a first step towards a free trade system. He was critical not only of the balance of power, but also of mercantilist ideas and policies, which gained popularity at the time. In his opinion, the more the economy was subordinate to politics, the more difficult it became for states to escape from the state of nature. The Spanish War of Succession, it is important to note, marked the beginning of a full-scale colonial and trade war between France and Britain. Saint-Pierres only hope was the enlightenment of reason through free trade, and hence he took considerable pains to prevent trade becoming warlike, which is the reality of our times.
ISSN
1738-2440
Language
Korean
URI
https://hdl.handle.net/10371/146946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Social Sciences (사회과학대학)Center for International Studies (국제문제연구소)세계정치(Journal of World Politics)세계정치 24-25 (2016)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