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공급자 및 이용자지표를 통한 상업가로 장소성 변화 연구
경리단길과 익선동을 중심으로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강준호
Advisor
김태형
Issue Date
2020
Publisher
서울대학교 대학원
Description
학위논문(석사)--서울대학교 대학원 :환경대학원 환경계획학과,2020. 2. 김태형.
Abstract
다양하고 개성 있는 문화에 대한 요구와 사회적 활동 목적의 상업지역 방문은 새로운 유형의 상업공간 공급을 촉진시켰다. 근래의 상업가로는 이른바 핫플레이스(hot place)로 불리는 명소로 주목받는 등 기존 상업지역과 대비되는 경험과 문화를 제공하는 대안적 상권으로 주목받았다. 그러나 이와 동시에 급격한 상업화에 따른 임대료 상승으로 인해 기존 주민과 상인이 이탈되는 등 고유의 정체성이 경제논리에 의해 단기간 내 소진되고 지역이 쇠퇴하는 부작용 또한 야기되었다. 이에 대한 대책 마련을 위해서는 상업가로 활성화에 따른 장소성 변화에 대한 이해가 선행되어야 하며, 이는 상업가로 관련 도시정책과 지역관리 측면에서 새로운 단서로 활용될 수 있다.
상업가로 활성화와 장소성 변화에 대한 연구는 주로 공급자 행위측면에서 접근이 이루어졌으며, 지역을 방문하는 이용자 행태측면의 지표를 활용한 분석도 시도되었다. 그러나 실질적으로 공급자와 이용자 측면의 요인은 모두 장소 정체성 형성에 복합적으로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양 측면의 지표를 통합한 종합적 분석을 토대로 장소성 변화를 이해할 필요가 있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이용자지표인 소셜미디어 중 블로그 공유데이터가 충분히 축적된 2012년 이후 지역적, 문화적 배경이 상이한 용산구 경리단길과 종로구 익선동 지역을 대상으로 공급행위 측면의 상업시설 및 서비스 현상지표와 이용자 경험 측면의 소셜미디어 가상지표를 동일한 지역과 기간에 대하여 비교분석함으로써 상업가로 활성화 과정과 장소성 변화를 고찰하였다.
연구의 방법으로 먼저 공급자 및 이용자지표를 통해 상업가로의 전체적인 활성화 양상을 파악 후 세부적인 현상의 원인과 특징을 알아보았으며, 공급자의 업종변화에 따른 이용자 경험변화를 비교하여 업종특성에 따른 이용행태의 변화양상을 분석하였다. 그리고 건축행위 등 물리적 변화에 따른 이용자의 장소 인식단위 및 장소이미지 인식유형 변화를 살펴봄으로써 대상지의 실질적인 장소성 변화를 확인하였다.
분석결과, 이용자 경험은 현저히 심미적 측면에 중심을 두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로 인해 상업시설 공급과 이용자 경험내용이 특정업종 위주의 먹고 마시는 행위를 중심으로 획일화되고 지역 특색이나 역사적 배경과는 피상적인 관계에 머무르고 있음을 확인하였다. 다만, 익선동의 일부사례를 통해 지역의 신구(新舊)상점이 상호 공존할 수 있는 가능성을 엿볼 수 있었으며 이를 지속적으로 뒷받침할 정책적 모색의 필요성을 발견하였다.
본 연구는 이용자 경험 내용을 기존 공급자지표와 동일선상에서 정량적・객관적으로 비교분석함으로써 도시지표와 온라인데이터 지표가 상호보완적인 근거자료로 활용될 수 있음을 확인했다는 점에 의의가 있다. 무엇보다도 우려되는 점은 지역콘텐츠의 획일화로 식음상점 일환의 업종구성을 극복하고 도시적・역사적 배경과 연계된 업종 및 콘텐츠의 효과적인 유도가 필요하다. 아울러 분석의 방법에 있어 향후 자연어 정제화 과정의 기술적 개선을 통해 보다 정밀한 연구가 이루어질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며, 연구 대상지를 서울시 전역의 상권으로 확대하여 상업가로의 정체성 변화를 보다 종합적으로 파악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Supply in new forms of commercial spaces has been stimulated by demand on unique cultures and social activities. Commercial streets in Gyeonglidan-gil and Ikseon-dong have become 'hot places' recently being recognized by the public as alternatives providing new experiences and culture in contrast to old commercial districts. At the same time, however, rapid vitalization has not only weakened local identities but also caused social problems by economic logics. For example, some existing tenants of shops and houses have been gentrified due to rapidly rising rents. To resolve these issues, it requires an understanding on the changes in the identity of place with the vitalization of commercial streets. It could be then used as new clues in the aspect of urban policy and regional management of commercial streets.
Studies of vitalization of commercial streets and changes in terms of place have been mainly conducted for supplier activities, as well as user experiences. Practically, however, the formation of local identity is influenced by both supplier and user activities so that we need to understand the changes in terms of place based on a comprehensive analysis that integrates those two types of indices. This study gives consideration to the change of local identity accompanied by the vitalization of commercial streets by comparatively analyzing the real space index of supplier activities and the online space index of user experience in the same places and periods. It deals with t data from social media(blog) since 2012 in the Gyeonglidan-gil area(Jongno-gu) and the Ikseon-dong area(Yongsan-gu) that have different regional and cultural bases from each other.
For the method of this study, first, after figuring out the overall aspect of the vitalization of commercial streets through supplier and user index, it finds out distinct features and causes of it in detail. Second, it analyzes aspects of user activities considering characteristics of business categories by comparing changes of user experiences accompanied by changes in business categories. Lastly, analyzing changes in scale of perception units and images of places with physical alterations such as architectural activities, it investigates practical changes in sense of place of those two sites.
As a result of the study, user experience shows a significant trend toward the aesthetic side. Due to this, contents of supply in shops and user experiences become monotonous and are mainly composed of activities of 'eat and drink'. Also, it reveals a weak connection with local identities or historical backgrounds. However, a few cases of new and old shops in Ikseon-dong leave a potential for coexistence in a positive relationship, which makes us seek for policies to support them continuously.
This study comparatively analyzes the user experience index with the existing supplier index applying the same standard of comparison. Because of its quantitative and objective analysis, it has a meaning to find out that real space index and the online index could be used complementarily. Witnessing the phenomena, small shops(gentrifiers) that led trends in commercial streets are crowded out by heavily capitalized shops, it has brought a concern that the commercial content is getting monotonous. Moreover, it presents implications on the need for overcoming those F&B-oriented business types and effective inducement for business and contents that are connected with urban and historical backgrounds.
Lastly, it is expected that the method of analysis would be improved in detail through the development of text mining technique. Also, expanding the analysis target area into the Seoul metropolitan area might provide a more comprehensive understanding of changes in the local identity of commercial streets.
Language
kor
URI
http://dcollection.snu.ac.kr/common/orgView/000000159116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Graduate School of Environmental Studies (환경대학원)Dept. of Environmental Planning (환경계획학과)Theses (Master's Degree_환경계획학과)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