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법인회생절차를 통한 기업회생의 성과에 대한 연구 : 재정지출의 효율성을 중심으로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정준석
Advisor
권일웅
Issue Date
2020
Publisher
서울대학교 대학원
Keywords
법인회생절차기업회생재정지출효율성채무면제이익Heckman 표본선택모형Corporate turn around proceduresCorporate turn aroundFiscal spendingEfficiencyDebt relief gainsHeckman sample selection model
Description
학위논문 (석사) -- 서울대학교 대학원 : 행정대학원 행정학과(행정학전공), 2020. 8. 권일웅.
Abstract
본 연구의 목적은 법원을 통한 구조조정절차로서 법인회생절차에 대한 재정지출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방향성을 제시하는 것이다.
법원을 통한 구조조정절차인 회생절차에 대한 수요와 참여가 증가하고 있다. 본 연구에서는 신용보증기금이 참여한 법인회생절차의 자료를 활용하여 재정지출의 효율성 측면에서 기업회생의 성과에 대해서 분석했다. 법원의 인가결정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에 대해서 분석하고, 채무면제비율을 통해 공공부문 재정지출의 효율성을 분석했으며, 회생기업들에 대한 분석을 통해 지원대상기업의 적절한 선정에 대해서도 살펴보았다. 연구모형에 있어서 종속변수가 되는 법원의 인가결정 및 기업회생이 이항 더미 변수라는 점을 고려하여 로지스틱 회귀분석을 기본으로 활용했다. 또한, 법원을 통한 구조조정절차가 일련의 단계를 통해서 이뤄지는 점을 고려할 때, 표본선택편의(sample selection bias) 문제의 발생 가능성에 착안하여 Heckman의 표본선택모형을 활용하여 분석했다. 주요 분석 결과는 다음과 같다. 법원의 인가결정은 채무면제비율이 낮을수록, 그리고 총부채 규모가 클수록 긍정적 영향을 받는다. 공공재정지출의 기업회생에 대한 분석에 있어서, 구주주의 최종지분율은 부정적 조절효과를 보이는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조절변수인 구주주의 최종지분율의 크기에 따라서 공공재정지출의 회생여부에 대한 효과가 유의하지 않을 수 있는 것으로 추정되었다. 지원대상기업의 선정에 있어서 총부채 규모, 담보물 보유 여부, 제1금융권 외 부채비율, 계속기업가치 비율이 회생여부에 유의미한 영향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는 10년가량이 소요되는 법원을 통한 회생절차의 효과를 인가 이후 단계에 대해서 추적 분석하였다는 점에서 의미를 가지며, 정부재정지출의 측면에서 실증분석하였다는 점에서 기존 연구와 차별점이 있을 것이다. 연구를 통해서 회생절차에 대한 재정지출에 관해서 관심을 두고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정책 방향이 마련되기를 기대한다.
연구에 있어서 자료수집의 제약과 표본선택편의의 문제가 남아 있을 수 있다는 점은 한계가 될 수 있다. 자료수집의 원천을 다양화하고 회생기업의 성과에도 주목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또한, 표본선택편의의 문제와 조절효과의 문제에 대한 추가 분석을 통해 법인회생절차에 대한 재정지출과 관련된 후속연구가 이뤄지기를 기대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present a new direction to increase the efficiency of fiscal spending on corporate rehabilitation procedures as a restructuring procedure through the courts.
In recent years, the demand for rehabilitation procedures through the courts has been increasing. In this research, I analyzed the performance of corporate rehabilitation in terms of the efficiency of fiscal spending by utilizing data from the Korea Credit Guarantee Fund. First, this research studied the factors affecting the court’s decision on accreditation. Second, using the data on the debt relief ratio of companies, I investigated the efficiency of public sector expenditure. Lastly, the appropriate selection of the supported entities was also examined through an analysis of the recovering entities.
For methods, this research employed logistic regressions because the main dependent variables of the analyses—the court's decision on accreditation and corporate turnaround—are binary variables. In addition, considering that restructuring procedures through courts are carried out through a series of stages, this research used Heckman's sample selection model to avoid the possibility of sample selection biases. The main results are as follows: court decisions are positively affected by lower debt relief ratios and larger total liabilities. In the analysis of corporate turnaround of public expenditure, I found that the effect of public expenditure on corporate turnaround depends on the final share ratio of the old shareholders. To be specific, depending on the size of the final share ratio of the old shareholders, the effect of the public expenditure on the recovery of corporation might be negative or even non-significant. On the other hand, 1) the total amount of debt, 2) holding of collateral, 3) debt ratio other than the primary financial sector, and 4) the continuing corporate value ratio in selecting the companies showed statistically significant effects on the recovery.
This research advances the literature on corporation turnaround by tracking and analyzing the effects of turnaround procedures through courts with over 10 years of data sets. Also, this research goes beyond prior work by studying the efficiency of government expenditure empirically in the context of corporate turnaround. I expect that the findings of this research will encourage the government to be interested in the impact of fiscal spending on turnaround procedures and to prepare new policy directions to improve fiscal efficiency.
The research has some limitations. Because of the problem of data collection, this research could not control all possible variables and also could not fully avoid the sample selection bias. I hope that future research will overcome these limitations by testing with new data sets from diverse sources. I also wish for further studies on government expenditure effect on corporate turnaround, through additional analysis on sample selection problem and moderating effect.
Language
kor
URI
http://hdl.handle.net/10371/171018

http://dcollection.snu.ac.kr/common/orgView/000000162777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Graduate School of Public Administration (행정대학원)Dept. of Public Administration (행정학과)Theses (Master's Degree_행정학과)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