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정책조정수단에 관한 탐색적 연구
An Exploratory Study of Policy Coordination Instruments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이송호; 정원영
Issue Date
2014-12
Publisher
서울대학교 행정대학원
Citation
행정논총, Vol. 52 No. 4, pp. 27-56
Keywords
Policy coordination instrumentCoordination objectivesIntegration coordinationParallel coordinationPreventive coordinationresolving coordination정책조정수단통합조정병행조정사전조정사후조정조정목적
Abstract
현재까지 정책조정수단들에 대한 논의와 연구가 본격화되지 않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이 글은 정책조정수단들에 대한 초보적 탐색을 시도해 보았다. 몇 가지 탐색전략과 의미분석 등을 통해 통합기획, 예산편성, 쌍방영향평가, 표준지침, 연계지표, 수렴, 교대, 조건, 조합, 순환보직, 상호파견, 보직겸임, 팀웍인사 등 13개 조정수단들을 발굴 개발하고 4개 범주로 유형화했으며 이들이 어떤 제도적 맥락(context)에서 어떤 정책관계(target)에 어떤 목적(effect)의 조정에 기여할 수 있는지를 추론해 보았다. 그 결과 다음과 같은 잠정결론을 도출했다. 첫째, 접점 측면에서, 대다수 정책조정수단들을 부처간 조정에 적용할 수 있고 당정 간에는 제한적으로 적용할 수 있으나, 여야 정당 간에 조정에는 조합, 조건, 수렴, 예산편성제도 등만이 적용할 수 있다. 둘째, 관계 측면에서, 대다수 조정수단들이 통합조정과 병행조정 모두에 적합하나, 통합기획, 예산제도, 연계지표 등은 통합조정에 적용하기 어렵다. 셋째, 세부목적 차원에서, 통합기획과 조합은 중복제거, 우선순위 설정, 상충해소, 시너지 창출 등 모든 목적에 기여할 수 있으나, 나머지 조정수단들이 기여할 수 있는 세부 목적들은 서로 다르다. 넷째, 시점 차원에서, 인사적 수단과 지표적 수단, 그리고 통합기획은 정책갈등의 사전예방과 사후해소 모두에 기여할 수 있으나, 교환적 수단 및 예산제도와 쌍방영향평가는 사후해소에만 기여할 수 있다.
Policy coordination instruments have not been actively studied up to now. This paper tried to make a tentative exploration into policy coordination tools. It developed four categories of 13 tools by using a few strategies and a meaning analysis, and then traced their applicability to targets and institutional contexts as well as their effects on coordination objectives. The tentative conclusions regarding applicability and effects are as follows. First, a majority of tools are fully applicable to interdepartmental coordination and on a limited basis to department-ruling party coordination. However, a few instruments, such as combination, condition, convergence and budgeting, can be applied to inter-party coordination. Second, a majority of tools are applicable to both integration and parallel coordination, but co-planning, budgeting and linked-indicators were difficult to apply to integrated coordination. Third, co-planning and combination can contribute to all four objectives, while the others vary in the number of objectives to which they can make contributions. Finally, personnel and indicator instruments can make contributions to both preventive and resolution coordination, but exchange instruments can only apply to resolution coordination. Institutional instruments are split between the two. Co-planning can contribute to both types, whereas budgeting and bilateral impact assessment only to the latter.
ISSN
1229-6694
Language
Korean
URI
https://hdl.handle.net/10371/93718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Graduate School of Public Administration (행정대학원)Dept. of Public Administration (행정학과)Korean Journal of Public Administration (행정논총)Korean Journal of Public Administration (행정논총) vol.52 no.1-4 (2014)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