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주희(朱熹)의 극(極) 해석에서 드러난 도덕과 정치의 분리가능성에 대한 이론적 고찰
Theoretical Possibility of Division between Ethics and Politics in Zhu Xi's Interpretation of ji (極)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소진형
Issue Date
2015
Publisher
서울대학교 한국정치연구소
Citation
한국정치연구, Vol.24 No.3, pp. 113-140
Keywords
태극인극황극재현성리학적 윤리 질서정치의 기준도덕과 정치의 분리Supreme Ultimatea Sage's Ultimatea King's UltimaterepresentationNeo-Confucialn ethical ordera Political standard for Neo-Confucian community
Abstract
본 논문의 목적은 남송대(南宋代) 성리학자인 주희(朱熹, 1130~1200)의 극(極) 개념에 대한 해석이 도덕과 정치의 영역적 분리의 기능성을 갖고 있다는 점을 이론적으로 논증하는 것이다. 송대 성리학자들이 극을 중(中)으로 이해했던 것에 반해 주희는 극 개념을 표준으로 재규정한다. 이를 위해 주희는 태극, 인극, 황극과 같은 개념으로부터 극을 분리해서 태, 인, 황과 지의 관계를 문법적으로 설명한다. 개념의 재규정뿐만 아니라 옥극(屋極), 북극(北極)과 같은 유비를 통해 주희는 태극을 발생의 근원으로서의 규범성에, 인극을 성인이 제시한 표준에, 황극을 왕의 표준에 대응시킨다. 주희의 개념 분석으로 인해 세계를 자연, 사회, 정치영역으로 나눌 수 있는 가능성이 생긴다. 주희는 오직 성인만이 자연을 재현해 사회에 질서를 부여할 수 있으며, 오직 왕만이 정치공동체에 기준을 제시할 수 있다고 주장하는데, 이는 그의 사유 안에 사회와 정치공동체, 도덕과 정치에 대한 구분, 즉 도덕과 구분되는 정치의 자율성이 인정되고 있다는 것을 반증한다. 주희는 사회와 정치의 차이를 구분하면서도 각 질서 간의 구조적 유사성을 통해 양자를 통합하고자 하는데 극은 이를 위한 핵심적인 개념이 된다. 본 논문은 주희의 극 개념이, 구체적인 방법을 통해 왕권을 제약하고자 한 그의 의도와 달리 정치적 자율성을 상상하게 만드는 이론적 가능성을 만들었다고 주장한다. 18세기 조선시대 왕들이 주희의 황극개념을 권력의 자율성을 지지하는 데 사용하거나 반대로 주자학자들이 황극개념을 주희의 전혀 다른 방식으로 번역하는 것은 그 반증이라고 본다.
This article attempts to demonstrates the theoretical possibility of division between ethics and politics through examination of in Zhu Xi (朱熹, 1130~1200)’s interpretation of ji (極). Ji had been understood as mean (中) among the literati in Song Dynasty. Opposing to translate ji as mean and redefining ji as a standard(Ultimate), Zhu Xi separated ji from the concepts like taiji (太極), renji (人極), huangji (皇極) and explains the grammatical relations between tai, ren, huang and ji. Not only redefinition of concepts, but use of analogies like roof, the Pole Star, Zhu Xi could correspond taiji to Supreme Ultimate, renji to a sage’s Ultimate, huangji to a king’s Ultimate. With his classifying the concepts, there was a possibility to divide the world into three: nature, society and political territory. For Zhu Xi, only a sage could represent the nature and present the order of society while only a king could give a standard as an order to political community, which means there is discrepancy between a sage and a king, society and political community in his idea. This shows Zhu Xi described ji as a construction through analogies and showed the same structural orders of society and political realm. Therefore in his theory, ji played the key role to synthesized ethics and politics represented by renji and huanji. Ironically, whereas Zhu Xi’s intention waas controlling the arbitrary power of kings, the structures that he provided made a room for the imagination of autonomy of political power. It is evidence that Kings of Chosun Dynasty in eighteenth century used huangji rhetoric for their sake, and Zhu Xi orthodoxes reinterpretated the concept different way from Zhu Xi’s.
ISSN
1738-7477
Language
Korean
URI
http://hdl.handle.net/10371/95037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Social Sciences (사회과학대학)Institute of Korean Political Studies (한국정치연구소)한국정치연구 (Journal of Korean Politics)한국정치연구 Volume 24 Number 1/3 (2015)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