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중국의 4차 산업혁명 담론과 전략, 제도
China’s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 Discourse, Strategy, and Institution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차정미
Issue Date
2018-04-23
Publisher
서울대학교 국제문제연구소
Citation
세계정치, Vol.28(4차 산업혁명론의 국제정치학 : 주요국의 담론과 전략, 제도), pp. 173-226
Keywords
4차 산업혁명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중국China,양화융합兩化融合중국제조 2025中國製造 2025China Manufacturing 2025인터넷플러스互联网+Internet Plus
Description
이 글은 『동서연구』 제30권 1호(2018)에 게재된 논문을 수정보완한 것임.
Abstract
중국은 한국과 같은 ‘4차 산업혁명(四次工业革命)’ 담론 자체에 대한 관심과 열풍보다는 독일 ‘인더스트리 4.0(工业4.0)’, ‘중국제조 2025(中国制造 2025)’, ‘인터넷플러스(互联网+)’, ‘산업인터넷(工业互联网)’, ‘인공지능(人工智能)’ 등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정책을 중심으로 4차 산업혁명이 주목받고 있다. 오늘날 중국경제의 핵심화두는 “혁신주도형 성장”이다. 전통적 제조업 중심의 경제구도를 고도화해야 하는 중국에게 4차 산업혁명은 중국이 필요로 했던 국가전략의 전환과 정책적 대안을 구체화하는 데 중요한 자원이 되고 있다.

중국의 4차 산업혁명 담론의 출발은 2007년 중국공산당 17차 당대회에서 제기된 ‘양화융합(兩化融合)’이다. 양화융합이란 정보화(情報化)와 공업화(工業化)의 결합을 의미한다. 이러한 양화융합 담론은 2015년 등이 공표되면서 실천적 정책으로 구체화된다. 2017년 중국공산당 19차 당대회 이후에는 등 핵심 전략산업 분야의 정책이 구체화되고 있다. 중국의 4차 산업혁명 담론은 단순히 추상적 시대규정과 담론화를 넘어, 정부가 주도하는 명확한 단계별 목표와 전략, 비전과 정책, 그리고 구체적인 실행프로그램으로 구체화되면서 실질적인 경제성과를 내기 위한 실천으로 이어지고 있다.

중국은 신산업혁명과 관련한 기본원칙으로 ‘시장주도, 정부인도’ 원칙을 내세우고 있다. 그러나, 중국의 국가주도형 경제정책, 산업 보호주의가 4차 산업혁명 시대에도 여전히 주요한 경제전략의 특징이 되고 있다. 중국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도 여전히 당과 정부가 기획하고, 통솔하는 국가주도형 경제발전을 추진해 가고 있으며, 자국 기업을 중심으로 4차 산업육성 전략을 전개하는 보호주의적 산업정책을 추진해 가고 있다. 중국에게 새로운 산업혁명 시대의 도래는 21세기 중반 세계 1위의 경제대국으로의 부상, 중화민족의 위대한 부흥을 꿈꾸는 중국에게 있어 중대한 전략적 기회로 인식된다. 중국에게 과거 수차례의 산업혁명은 암흑의 역사였다. 중국이 스스로 강조하듯 1차 산업혁명과 2차 산업혁명 시기를 중국은 ‘잃어버린 시대’라고 이야기한다. 이 시기 서구가 경험했던 산업혁명과 이를 통해 성취한 경제발전이 중국에게는 없었다는 것이다. 그리고 그것이 제국주의의 침입을 받은 중국의 치욕적 역사와 경제적 낙후를 초래하였다고 인식한다. 따라서 중국에게 ‘4차 산업혁명 시기’의 발전은 절대 서구에 뒤처져서는 안 되는 생존의 문제이면서, 동시에 건국 100주년인 2049년을 목표로 세계 1위의 대국이 되겠다는 ‘중국의 꿈’을 실현하는 데에도 반드시 실현시켜야 하는 과제인 것이다.
As for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China has paid more attention to the concrete policies like Germany’s “Industry 4.0”, “China’s Manufacturing 2025” “Internet Plus” and “Artificial Intelligence” than excitement over abstract concept,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The key topic of the Chinese economy today is “innovation-driven growth.”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has been a major source of the shift in China’s national strategy and policy options it needed to solidify its traditional manufacturer-oriented economic structure.

The starting point for China’s discourse on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is the “Two Fusion(LiangHwa-RongHe)” proposed by the 17th Communist Party Convention of China in 2007. ‘Lianghwa RongHe’ means the combination of informationization and industrialization. This discourse was made into a practical policy after the announcement of “Made in China 2025” and “Internet Plus” in 2015. Since the 19th Communist Party Convention of China in 2017, policies in key strategic industries such as ‘industrial Internet’ and ‘AI(artificial intelligence)’ have become concrete. China’s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discourse is not just abstract discourse, but rather sets into concrete step-up goals and strategies, visions and policies, and practical implementation programs led by the government.

As a basic principle related to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China is using the principle of “market initiative and government leadership.” However, China’s state-driven economic policies and industrial protectionism still form the characteristics of major economic strategies during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In the era of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China is still pushing for government-led economic development, which is planned and directed by the Communist party, and is pushing for a strategy to nurture its own industries based on its own businesses. The advent of the new industrial revolution in China is seen as a major strategic opportunity for China, which hopes to become the world's largest economy in the mid-21th century, and to revive the great Chinese people. For China, the past few industrial revolutions have been a dark history. As China emphasizes on its own, it refers to the period of the first and second industrial revolution as the “lost era.” The industrial revolution the West experienced during this period and the economic development it achieved were not found in China. And it is recognized that it has caused a humiliating history and economic decline in China, which was invaded by imperialism. For China, therefore, the development of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Era” is a matter of survival that must never be surpassed by the West, while making China’s dream come true that it will be the most powerful country in 2049, its 100th anniversary.
ISSN
1738-2440
Language
Korean
URI
http://hdl.handle.net/10371/146983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Social Sciences (사회과학대학)Center for International Studies (국제문제연구소)세계정치(Journal of World Politics)세계정치 28/29 (2018)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