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Organizational Identity and Organizational Identification: Recap of Literature and Suggestions for Future Research
조직정체성 및 조직동일시에 관한 문헌연구 및 제언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Chung, Hyun Sun
Issue Date
2019-12
Publisher
서울대학교 노사관계연구소
Citation
노사관계연구(Seoul Journal of Industrial Relations), Vol.30, pp. 51-73
Abstract
Philosophers have discussed identity since ancient times. Identity studies originally used philosophical and psychological approaches to explore the fundamentals of identity. Tajfel (1974) introduced the concept of social identity, which later led Albert and Whetten (1985) to introduce organizational identity theory.
Although identity theory helped people comprehend certain aspects of identity, some issues remain popular in organizational studies. A consensus exists regarding the importance of organizational identity, and a precise definition has been formulated. However, this topic has been researched and utilized by researchers from various disciplines with different perspectives, so it may require more coherent usage because the topic has been expanded continuously. Discourses on organizational identity and organizational identification are heterogeneous, and they do not seem to point toward a resolution. This paper presents converging conceptual patterns from existing research and provides suggestions for future research by organizing existing perspectives. It explores the theories of organizational identity and organizational identification from the perspective of organizational behavior. Although abundant research exists regarding organizational identity and organizational identification, elements of these concepts’ core aspects remain unexplored. Through a review of empirical findings and conceptual debates, this paper provides an opportunity to initiate a new research agenda to fill this gap and expand concepts related to identity to achieve a broader and sounder understanding of organizational studies.
정체성은 고대의 철학자부터 논의해오던 개념으로 철학적이거나 심리적인 접근을 통해 연구되어 왔다. Tajfel (1974)의 사회정체성 이론을 바탕으로 Albert와 Whetten (1985)은 조직정체성의 이론을 소개하였다. 지속적인 정체성과 관련된 연구는 정체성에 대한 풍부한 설명을 제공하였지만, 조직연구 분야에서는 아직 더 연구가 필요한 부분들이 존재한다. 기존에 발표된 연구들을 통해 조직정체성에 관한 연구의 중요성 및 근본적인 정의에 대한 이해는 충분히 설명되었지만, 여러 학문에서 연구되고 활용되고 있는 조직정체성과 조직동일시의 경우 개념이 계속 확대되고 있기 때문에, 앞으로의 보다 효과적인 연구를 위해서는 본 주제에 대한 명확한 정의와 활용이 중요하다. 본 논문에서는 기존의 조직정체성과 조직 동일시의 관한 연구에서 제시한 내용을 수렴하여 정리하고, 앞으로의 연구방향에 대한 방향을 제시하였다. 현재까지 진행된 풍부한 조직정체성 및 조직동일시에 대한 연구에도 불구하고, 더 명확한 정의를 필요로 하는 부분들이 남아있다. 따라서 본 논문에서는 선행연구에 대한 분석을 바탕으로 조직정체성 및 조직동일시 연구과정에서 발생하는 차이를 줄이고, 조직연구 분야에서의 조직정체성과 조직동일시의 개념의 정교화를 통해 앞으로의 연구방향을 제시하고자 한다.
Language
English
URI
http://hdl.handle.net/10371/164527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Business Administration/Business School (경영대학/대학원)Institute of Industrial Relations (노사관계연구소)Seoul Journal of Industrial Relations (노사관계연구)Seoul Journal of Industrial Relations vol.30 (2019) (노사관계연구)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