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ERP

재강슬래그로 충전된 컬럼에서의 카드뮴, 구리, 납의 이동성 평가
Estimation of Cadmium, Copper, Lead Mobility in Column Packed with Furnace Slag

Cited 0 time in webof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이광헌; 정재식; 남경필; 박준범
Issue Date
2008
Publisher
한국지하수토양환경학회 = Korean Society of Soil and Groundwater Environment
Citation
한국지하수토양환경학회지, 13(4), 54-61
Keywords
제강슬래그중금속주상실험이류-확산방정식SlagHeavy metalColumn testAdvection-dispersion equation
Abstract
폐금속 광산 지역등지에서 중금속으로 오염된 지하수의 정화 및 오염확산 방지를 위하여 투수성 반응벽체를 사용할 수 있다. 본 연구에서는 제강슬래그가 중금속 오염지하수의 이동, 확산 방지를 위한 투수성 반응벽체 충전물질로서 사용가능한지를 평가하기 위하여 칻뮴, 구리, 납에 대한 이동성을 평가하엿다. 중금속으로 오염된 현장의 조건을 고려하여, 1) 단일 및 혼합상태에 따른,2) 카드뮴의 경우 초기 농도에 따른 영향을 주상실험을 이용하여 평가하였다. 또한 평형흡착을 가정한 이류-확산 방적식의 해석해를 이용하여 정량적인 평가도 수행하였다. 중금속 종류별로는 단일오렴과 복합오염에 상관없이 카드뮴이 구리보다 지연정도가 적게 나타났다. 카드뮴의 지연계수는 혼합인경우 3.94였고, 구리의 경우 단일에서는 40.3, 혼합에서는 25였다. 카드뮴과 구리의 지연정도의 차이는 전기음성도에 의한 친화력이 다르기 때문으로 판단된다. 전기음성도가 비슷한 구리와 납의 경우 비슷하게 파괴가 진행되었지만, 납의 경우 파괴가 진행되다가 유출수에서의 농도가 현저하게 줄어 나타난데 반해 구리는 파괴진행 후 유출수에서 초기 농도보다 높은 농도가 나타났다. 이는 납이 흡착되어 있던 구리를 탁착시키고 그공간에 흡착되었기 때문이라고 사료된다. 결국 흡착되어 있던 중금속이 다른 중금속에 의하여 탈착되는 현상이 나타났다. 제강슬래그에서는 중금속이 반응하면서 흐름특성이 변화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카드뮴의 초기농도가 증가함에 따라 지연정도는 감소하여 나타났다.
Language
Korean
URI
http://www.kossge.or.kr

http://hdl.handle.net/10371/7443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Engineering/Engineering Practice School (공과대학/대학원)Dept. of Civil & Environmental Engineering (건설환경공학부)Journal Papers (저널논문_건설환경공학부)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