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19세기 전반기 국가 의례 및 국왕 행차의 추이
A study on the State rituals and King’s tourings in Joseon during the 19th century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김지영
Issue Date
2011-06
Publisher
서울대학교 규장각한국학연구원
Citation
한국문화, Vol.54, pp. 3-32
Keywords
국가의례행차대민소통세도정치성리학적 지배질서King’s touringState ritualEuigwecivilian and moral governance
Description
이하 수록된 다섯 편의 논문은 2009년 11월 12일~13일에 걸쳐 규장각에서 열린 국제워크숍(19세기 조선 사회의 역사성과 정체성 : 역사 지표의 변화양상을 중심으로)에서 발표된 원고를 수정한 것이다.
Abstract
조선 역사에 있어서 19세기는 근대로의 이행, 전환의 방식을 탐색하는 연구자들에게 문제적 시기이다. 현재 우리가 살아가고 있는 새로운 시대를 주도적으로 열어갈 만한 역량이 우리 전통 역사에 있었는가의 문제를 두고 의미있는 변화를 찾아내고자 하는 작업들이 있어왔다. 정치사적으로 19세기는 '세도정치기'로 규정된다. 세도정치는 17세기의 붕당정치기, 18세기의 탕평정치기에 비해 부정적으로 파악되었는데 이는 정치세력, 정치운영의 방식, 정치체제론 등 다양한 자원에서 고찰한 결과였다. 왕정의 파탄, 세도벌열 가문의 독주에 의한 중앙 정치력의 소멸 혹은 부재가 강조되었고, 다른 한편에서 대안적 정치세력[民]의 부상으로 새로운 시대의 정치가 준비되었던 시기로 규정되면서 그 대안적 정치세력, 정치사상의 성격을 규명하는데 논의가 집중되어 왔다.

Apart from appeasing the population by applying physical force or offering them social and economic benefits, state rituals and ceremonies in Joseon helped the monarchy prove its authority over the people through civilian and moral superiority. The state rituals and King’s tourings to the inside and outside of the capital city performed in the early 19th century, the goal for benevolent civilian and moral governance was keep receding.

Not the precedent of ethical and benevolent governance, but just following royal ancestors was magnified. Sagik rite that showing the King’s effort for the people’s livelihood and welfare continued to decline in the early 19th century. The state’s effort that heard the people’s grievances and established policies based on the people’s opinion also did not inherit properly. On the other hand royal rituals had become nothing more than vainglorious displays of excess. Rituals of Joseon state in order to establish governance based on moral authority-oriented, but that goal was damaged at both aspects.
ISSN
1226-8356
Language
Korean
URI
http://hdl.handle.net/10371/75724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Kyujanggak Institute for Korean Studies (규장각한국학연구원)Korean Culture (한국문화) Korean Culture (한국문화) vol.53/56 (2011)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