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주희 수양론에서 실천주체와 실천의지 -두 마음의 이율배반을 중심으로-
Moral Agent and Practical Will in Zhu Xi’s Theory of Self-Cultivation: ―Centering on ‘the Antinomy of Two Minds’―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이정환
Issue Date
2010
Publisher
서울대학교 철학사상연구소
Citation
철학사상, Vol.37, pp. 25-66
Keywords
주희수양실천주체실천의지두 마음의 이율배반호상학Zhu XiSelf-CultivationMoral AgentPractical Willthe Antinomy of Two MindsHuxiang Learning
Abstract
본 논문의 연구목적은 주희가 호상학을 비롯한 기존의 수양론 비판을 위해 제기한 ‘두 마음의 이율배반’의 문제가 주희 자신의 수양론 속에서 어떻게 제기되고 또한 해소될 수 있는지를 논구하는데 있다. 1장에서
는 ‘두 마음의 이율배반’이 주희가 현상태의 마음 이외에 이 마음을 지각하고 보존할 수 있는 또 다른 실체를 상정하고 있는 수양론 일반을 비판하기 위해 이 문제를 제기했다는 사실과 더불어, 그 스스로가 자신의 수양론을 이 이율배반의 문제로부터 구원해야 하는 상황에 봉착하고 있음을 보일 것이다. 2-3장에서는 주희가 마음의 본래 작용으로 정의한 지각(知覺)과 주재(主宰)를 각기 검토하고, 도덕실천-당위의 영역에서는 지각작용과 주재운용을 결합하기 위한 실천의지의 개입이 불가피하게 요청된다는 점을 보일 것이다. 그리고 결론에서는 주희 수양론에서 실천의지 개입의 문제가
‘두 마음의 이율배반’의 문제를 야기하지 않음과 더불어, 이 문제를 해결하려는 노력이 종국에 외적 권위나 계기라는 마음 외부에 대한 의존을 정당화하는 기제로 작용했음을 논구할 것이다.
The prime objective of this paper is to investigate the question of why ‘the Antinomy of Two Minds,’ the problem which Zhu raised to criticize the cultivation-theory of Huxiang Learning, could be relevant
to Zhu’s own theory of self-cultivation, and of how this problem could be dissolved in his Mind-Nature theory. In the first chapter, I show that Zhu raised this issue in order to criticize cultivation theories
in general that were based on the belief in the existence of an entity within the mind which could cognize and preserve the mind, but this proposition contained the risk of backfiring. In the second and third
chapters, I have explored the two essential functions-intuitive perception and practical faculty- which Zhu imposed on the definition
of the mind, and on this basis clarify the point that in the realm of ought-ness, the involvement of practical will was required to bridge the gap between these two functions. In the conclusion, I demonstrate,
on the one hand, that Zhu’s theory of self-cultivation might not conflict with ‘the Antinomy of Two Minds,’ and, on the other hand, that for this reason, his theory of self-cultivation could not rule out the legitimacy of the involvement of external authorities and motivations.
ISSN
1226-7007
Language
Korean
URI
http://hdl.handle.net/10371/75886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Humanities (인문대학)Philosophy (철학과)철학사상철학사상 37호 (2010)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