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전통적인 장소의 변화와 ‘비장소(non-place)’의 등장: 마르크 오제의 논의와 적용사례들을 중심으로
A Review of Studies on ‘Non-place’ of Marc Augé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정헌목
Issue Date
2013
Publisher
서울대학교 비교문화연구소
Citation
비교문화연구, Vol.19 No.1, pp. 107-141
Keywords
비장소장소성공간장소오제소비 공간주거 공간non-placeplacenessspaceplaceAugécommercial spaceresidential space
Abstract
19세기 서구에서 분과학문으로서의 인류학이 태동한 이래 사회조직이나 의례와 같은 문화적 요소와, 공공 건축물이나 주거 형태 등 공간적 요소가 갖는 상호 관계는 인류학자들의 꾸준한 관심사가 되어 왔다

(Lawrence & Low 1990). 집합적 인간 행동이 자신들의 사회를 위해 주변 환경을 어떻게 변형·이용하는지 각각 진화론과 기능주의 관점에서 주목했던 모건과 뒤르켐 이후로 많은 인류학자들은 특정 문화의 사회구

조와 우주관이 그 문화의 건조환경(built environment)과 같은 공간적 요소들에 어떻게 반영되었는지, 역으로 공간적 요소가 해당 문화에 어떠한 영향을 행사하는지에 대해 연구해 왔던 것이다. 이처럼 공간에 관한 연구가 인류학에서 중요했던 것은 이미 부르디외가 정식화한 바와 같이, “공간적 구조가 그 집단이 세계를 재현하는 방식을 구성할 뿐 아니라 집단 그 자체를 재현”(Bourdieu 1977: 163)한다는 인식을 인류학자들이 갖고 있었기 때문이었다. 대표적으로, 프록세믹스(proxemics)라는 개념을 이용해 문화적으로 형성된 공간 논리에 대해 주목하고자했던 에드워드 홀은 공간 이용에 대한 사회집단 간의 다른 의미 표현에서 문화 간 갈등의 근원을 찾기도 하였다(Hall 1966).
The interest on ‘place’ and ‘space' in recent social theories is connected with rapid socio-cultural changes after the mid-20th century: such as urbanization, the spread of global capitalism, and

the prevalence of electronic media. Especially, these changes brought about the dissolution of village communities, the privatazation of public space, the change of life style according to electronic media,

and at last it was regarded that they caused ‘the loss of meaningful places'. Many scholars who gave attention to these changes put forward new theories that emphasized the change or loss of ‘the

traditional places'. In this paper, I review the theory on spots which are not regarded as the ‘traditional’ places. For this purpose, I focus on an anthropologist Marc Augé's discussion about ‘non-place', and

explore its meaning and preceding researches that apply his theory. According to Augé, a non-place is a space which cannot be defined as relational or historical or concerned with identity, and interactions in non-places are mediated by texts or images in contrast with

‘anthropological place.’ Through examination about this discussions, I propose that the appearance of non-places cause qualitatively different, new spatial logics, and plural spatial logics compete in

these places. In particular, I pay attention to the relativity of non-places and explore its applicability in the contemporary Korean society.
ISSN
1226-0568
Language
Korean
URI
http://hdl.handle.net/10371/81438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Social Sciences (사회과학대학)Institute of Cultural Studies(비교문화연구소)비교문화연구비교문화연구 vol.19 no.1/2 (2013)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