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변화하는 쿠바 사회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김희순
Issue Date
2012-06-30
Publisher
서울대학교 라틴아메리카연구소(SNUILAS)
Citation
2012 라틴아메리카 : 정치안정과 경제회복, pp. 197-209
Abstract
스페인 식민 시기 쿠바는 가장 중요한 지역 중의 하나였음은 차치하고라도 20세기 중반 이후 쿠바는 아메리카의 국제 정세에서 매우 주요한 국가였다. 특히 1959년 쿠바 혁명 이후 세계 냉전 구도의 최전선에 위치하였던 쿠바에 대한 관심은 미국 및 구소련과의 관계, 카스트로 대통령이 이끄는 쿠바의 정치 상황 등에 집중되었다. 그러나 소련의 해체 이후 쿠바의 정치적 위상에는 다소간의 변화가 일어났으며, 소련으로부터 경제적 혜택이 감소함으로써 쿠바 경제는 상당한 어려움을 겪었다.

이와 같이 쿠바의 정치, 경제적 상황은 대내외적으로 지속적인 관심사였으나 쿠바인의 일상에 대한 관심은 상대적으로 높지 않았다. 혁명 정부가 약속한 사회보장제도의 축소, 대통령의 교체로 인한 정치적 변화, 지속적인 인구 해외 유출, 관광산업을 중심으로 이루어진 외부세계와의 교류 증진 등 극적인 정치경제적 상황의 변화로 인해 쿠바인의 일상, 가치관, 절망 혹은 희망, 혁명에의 기대 등에서 큰 변화를 겪었다. 이에 본고에서는 2001년 NACLA 미주보고서(Report on the Americas)를 바탕으로 최근 쿠바 사회와 생활상의 변화에 대하여 살펴보고자 한다.
Language
Korean
URI
http://hdl.handle.net/10371/83975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Humanities (인문대학)Institute of Latin American Studies (라틴아메리카연구소)라틴아메리카 이슈라틴아메리카이슈 2012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