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Are Big 4 Auditors Different from Non-Big 4 Auditors in terms of Audit Quality? - Evidence from Korean Firms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이승희
Advisor
최종학
Major
경영대학 경영학과
Issue Date
2013-02
Publisher
서울대학교 대학원
Keywords
Big 4Non-Big 4audit qualitydiscretionary accrualsthe magnitude of conservatismpropensity-score matching
Description
학위논문 (석사)-- 서울대학교 대학원 : 경영학과 회계학 전공, 2013. 2. 최종학.
Abstract
회계법인과 회계사들이 합리적인 감사품질을 유지하는지에 대한 연구는 현재 회계 감사 논문들의 최대의 관심사 중 하나이다. 회사의 이해관계자들은 자신들과 관련 있는 회사들이 Big 4 와 Non-Big 4 중 어느 회계법인을 선택하는지에 대해 많은 관심을 두고 있다. 미국 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Lawrence et al. (2011)을 바탕으로, 본 논문에서는 한국 기업들을 대상으로 Big 4 와 Non-Big 4 사이의 감사품질 측정치에 대한 차이가 감사대상인 회사들의 고유의 특성들에 의해 생겼는지 보고자 한다. 감사품질을 추정하기 위한 측정치들로 재량적 발생액과 보수적 회계처리 수준을 사용하였고, 경향점수 모형 (propensity-score matched model)을 사용하여 두 집단간의 감사대상인 회사들의 특성들을 통제한 후 감사품질의 효과를 측정하였다. Ordinary least square 회귀분석과 propensity-score matched model을 비교하여 분석한 결과, 처리효과(treatment effect)에 따른 Big 4 회계법인의 재량적 발생액이 Non-Big 4 회계법인보다 낮은 결과를 얻었는데, 이는 감사대상인 고객 회사의 고유의 특성 때문이 아니고 회계법인 수준에서 차이가 있다는 것을 시사한다. 반면에, 처리효과에 따른 Big 4 이나 Non-Big 4 회계법인의 보수적 회계처리 수준은 비슷하다는 결과를 얻었는데, 즉 과거 논문에서의 감사품질의 차이는 회계법인 수준에서가 아닌 감사대상인 고객 회사들의 고유의 특성 때문이었다는 것을 이 논문 결과를 통해 알 수 있었다. 이 결과들을 종합해보면, 한국 내의 Big 4 와 Non-Big 4의 감사품질의 차이는 감사품질 측정치 선택에 따라 달라진 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본 논문의 공헌점은 비록 논문의 결과가 회계법인들의 감사품질 차이에 대한 의문점의 모든 해결책을 제시해주고 있지는 않으나, 앞으로 감사대상인의 고유의 특성과 감사품질의 효과를 분리하여 측정 할 수 있는 다른 방법론의 연구들에 방향성을 제시하고 있다는 점에서 그 의의를 찾을 수 있다.
The great interest of auditing literatures is to investigate reasonable audit quality of audit firms or auditors. The selection of auditors between Big 4 and Non-Big 4 continuously receives much attention by stakeholders. In this study, I examine whether Big 4 and Non-Big 4 differences in audit quality proxies are attributed to client characteristics in Korean setting, similar to Lawrence et al. (2011) using U.S. firms. In my analysis, I use two audit-quality proxies – discretionary accruals and the magnitude of conservatism – and employ propensity-score matched model to control the client characteristics differences between two clienteles while estimating the audit-quality effects. Comparing ordinary least square regression and propensity-score matched model results, I find the treatment effects of Big 4 auditors are significantly different from those of Non-Big 4 auditors with respect to discretionary accruals, but insignificantly different from those of Non-Big 4 auditors with respect to the magnitude of conservatism. My results suggest that the differences in these proxies between Big 4 and Non-Big 4 auditors depend on the types of audit-quality measures used for Korean client firms, meaning discretionary accruals results between Big 4 and Non-Big 4 are not a reflection of their respective clients characteristics while conservatism results are. I caution the reader that this study does not fully answer the question of such audit-quality differences, but the future research should explore the alternative methodologies to separate client characteristics from the audit-quality effects.
Language
English
URI
https://hdl.handle.net/10371/124410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Business Administration/Business School (경영대학/대학원)Dept. of Business Administration (경영학과)Theses (Master's Degree_경영학과)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