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슈니트케(Alfred Schnittke)의 세 개의 피아노 소나타 연구-폴리스타일리즘의 변화를 중심으로- : A Study of Alfred Schnittke's Three Piano Sonatas-Focusing on Changes in his use of Polystylism-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전수진
Advisor
최희연
Major
음악대학 음악과
Issue Date
2014-08
Publisher
서울대학교 대학원
Keywords
슈니트케폴리스타일리즘세 개의 피아노 소나타자기인용대립Alfred Schnittkepolystylismthree piano sonatasself-quotationconflict
Description
학위논문 (박사)-- 서울대학교 대학원 : 음악과, 2014. 8. 최희연.
Abstract
국문초록

슈니트케(Alfred Schnittke)의
세 개의 피아노 소나타 연구
-폴리스타일리즘의 변화를 중심으로-

서울대학교 음악대학원
음악학과 피아노 전공
전 수 진

슈니트케(Alfred Schnittke, 1934-1998)는 20세기 후반 러시아를 대표하는 작곡가로 폴리스타일리즘(Polystylism) 양식을 구축한 작곡가이다. 그는 현대적인 기법과 전통적인 기법을 다양하게 혼합하여 사용하였으며, 여기에 자신의 고유한 어법을 입혀 독창적인 음악세계를 창출하였다.
슈니트케의 작품들은 그의 작곡 경향에 따라 12음기법을 사용한 초기, 폴리스타일리즘을 적극적으로 사용한 중기, 그리고 추상화되고 내면화되는 성격을 갖는 후기로 나눌 수 있다. 본 논문에서는 이 중 후기에 속하는 작품인 세 개의 피아노 소나타를 형식적 측면, 음소재적 측면, 그리고 음향적 측면의 세 가지 관점으로 나누어 연구하였다. 이를 통해 슈니트케의 폴리스타일리즘이 그의 세 개의 피아노 소나타에는 어떻게 나타나며 그가 이 작품들을 통해 궁극적으로 구현하고자 했던 폴리스타일리즘은 어떠한 특성이 있는지를 알아봄으로써 슈니트케의 음악적 세계를 이해하고 연주하는 것에 도움이 되고자 하였다.
슈니트케의 《피아노 소나타 제1번》은 선법, 카논, 코랄, 12음기법, 클러스터 등과같이 중세부터 현대까지의 기법을 혼합하여 사용한 작품으로 주제가 전 악곡에서 지속적으로 재현되는 것이 특징적이다. 《피아노 소나타 제2번》은 카논, 코랄, 사라방드 리듬, 12음음렬, 클러스터처럼 전통부터 현대까지 다양한 시대를 아우르는 다양한 어법을 혼합하여 사용하였으며 즉흥연주의 삽입으로 인해 전통적인 소나타 양식을 파괴한 것이 특징적이다. 《피아노 소나타 제3번》은 이전의 피아노 소나타에 비해 단순화된 짜임새를 갖는 작품으로 소나타 제1, 2번에서 사용했던 음소재들을 자기인용 하였으며, 매우 추상적인 느낌을 준다.
세 개의 피아노 소나타가 갖는 공통적인 특성으로는 여러 종류의 양식과 음악적 재료들이 혼합되어 구성되었다는 것이다. 슈니트케는 다양한 음악적 재료들을 사용할 때 서로 대립되는 성격을 병치함으로써 음악에 극적인 효과를 부여하였다. 이 세 작품에서 주목해야 할 점은 다음과 같다. 먼저 다양한 음악적 재료들을 사용할 때 각각의 재료들이 갖는 최소한의 본질적인 원칙은 유지하면서 자기화 했다는 점, 다음으로 본인이 새롭게 고안해 낸 재료들을 자기인용하여 작품을 완성하였다는 점이다. 또한 소나타 제1번에서 3번으로 갈수록 추상적인 성격이 두드러지는데, 이는 그가 일생동안 추구해 왔던 영적인 삶에 대한 갈망을 표현한 것으로 볼 수 있다. 이처럼 슈니트케는 그의 삶과 철학을 음악에 반영하고자 하였으며 이를 가장 잘 반영할 수 있는 수단으로 폴리스타일리즘 양식을 사용하였다. 슈니트케의 세 개의 피아노 소나타는 그가 음악에 반영하고자 했던 인간의 삶을 폴리스타일리즘의 변화를 통해 표현함으로써 그의 음악적 세계를 완성한 작품이다.
본 논문에서 연구한 세 개의 피아노 소나타는 피아니스트로써 본 작품에 대한 연주를 돕고 더 나아가 슈니트케의 폴리스타일리즘의 이해를 한층 더 높이는데 가치를 가진다.
Alfred Schnittke (1934-1998) is a prominent Russian composer who has cultivated Polystylism during the late 20th century. He juxtaposed traditional and contemporary techniques in his works and created a unique musical world with an abundance of musical languages and stylistic traits.
Schnittke's works may be divided into three periods according his compositional styles: the early period of serialism, the middle period of flourishing polystylism, and the late period of more abstract and reticent music. The three Piano Sonatas belong to the late period and in this dissertation, they are analyzed from three different perspectives, namely those of form and structure, musical aspects and acoustic basis. Through this, this dissertation aims to understand his musical world and to help the performer by discovering how polystylism is used in his Three Piano Sonatas.
Schnittke's 《Piano Sonata No. 1》 is constructed from musical techniques ranging from the middle ages to the modern era such as modal scales, canons, chorales, serialism, and tone clusters. There are themes which keep reappearing throughout the entire piece providing structural unity and a sense of continuity. 《Piano Sonata No. 2》 also uses similarly eclectic musical elements, and at the same time destroys the traditional sonata form by inserting improvisations. 《Piano Sonata No. 3》 has a much more spare texture than the previous sonatas, sounds highly abstract and uses a number of quotations from those works.
The common characteristic in all the Piano Sonatas is that they all mix diverse musical techniques and materials. By juxtaposing conflicting musical elements Schnittke creates dramatic effects . In studying these works the following should be noted. First, he keeps the minimum essential elements of the materials that he works with while putting his personal stamp on them. Next, he often quotes the music that he created from those other materials. Finally, the music becomes increasingly abstract as it goes from Sonata No. 1 to Sonata No. 3 and this is perhaps a reflection of his longing for a more spiritual life. Schnittke attempted to express his life and philosophy in his music and he chose to use polystylism as the means to accomplish that.
In brief, this dissertation seeks to help the performer through a deeper understanding of Schnittke's use of polystylism in his sonatas.
Language
Korean
URI
https://hdl.handle.net/10371/129592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Music (음악대학)Dept. of Music (음악과)Instrumental Music (기악전공)Theses (Ph.D. / Sc.D._기악전공)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