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Effects of Social Roles on Mental Health of Female Migrants in South Korea: a Focus on Permanent Residents and Naturalized Citizens
사회적 역할이 국내 이주여성 정신건강에 미치는 영향: 영주권자·귀화자를 중심으로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Minha Noh
Advisor
박명규
Major
사회과학대학 사회학과
Issue Date
2015-08
Publisher
서울대학교 대학원
Keywords
migrant womenmental healthsocial rolesrole qualityparentworkercommunity memberethnicity
Description
학위논문 (석사)-- 서울대학교 대학원 : 사회학과 사회학전공, 2015. 8. 박명규.
Abstract
한국사회 내 이주여성 수는 2000년대 들어 큰 폭으로 증가했다. 그 중 영주권자와 귀화자는 이주목적과 출신국이 다양하게 나타나며, 한시적 이민자들과는 구분된다. 그러나 주로 중국과 동남아 출신인 이들이 사회 구성원으로 제대로 정착하여 살아갈 수 있는 사회적?제도적 환경이 잘 갖추어져 있다고 보기 어렵다. 이러한 맥락에서 영주권자?귀화자 여성의 정신건강 수준과 사회적 영향요인에 관한 분석을 통해 이들의 사회 적응 뿐 아니라, 건강불평등 수준으로 나타나는 한국 사회의 질을 살펴볼 수 있다.

본 연구에서는 가정, 직장 및 사회에서의 사회적 역할이 영주권자?귀화자의 정신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았다. 2012년 법무부 체류외국인실태조사 설문자료를 활용하여 621명의 중국?동남아 출신 기혼여성을 대상으로 분석했다. 부모, 직장인, 공동체 구성원으로서의 역할 수행 및 각 역할 수행의 질인 가정생활 만족도(부모), 차별인식(직장인) 및 사회적 지지 수준(공동체 구성원)이 우울수준에 미치는 영향을 살펴보았다. 연구대상을 한국계 중국인과 그 외의 집단으로 나누어서도 분석을 시행했다. 민족에 따라 한국 사회에서의 역할이 정신건강에 미치는 영향 또한 상이하게 나타날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다중회귀분석 및 조절회귀분석 결과 전반적으로 역할의 수행보다는 역할의 질 향상으로 인한 우울 감소 효과가 큰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우울감에 미치는 영향과 관련하여 역할 수행과 역할의 질 사이의 관계는 민족별로 다르게 나타난다. 한국계 중국인의 경우 부모 또는 직장인 역할 수행이 우울을 줄이는 데 기여하나, 각 역할의 질이 높아질수록 우울감이 줄어드는 효과가 역할 수행의 효과보다 크게 나타난다. 그 외의 중국인과 동남아 출신의 경우 부모 역할 수행은 가정생활 만족도에 따라, 공동체 구성원 역할 수행은 사회적 지지 정도에 따라 우울감에 미치는 영향이 달라진다. 부모 역할 수행이 우울감을 줄이는 효과는 가정생활 만족도가 높을수록 강화된다. 한편 공동체 구성원 역할 수행이 우울감을 낮추는 효과는 사회적 지지 정도가 높아짐에 따라 약화된다.

이러한 결과는 사회적 역할의 명목적 측면 뿐 아니라 실질적 측면의 중요성을 시사한다. 또한 사회적 역할이 영주권자?귀화자 여성의 정신건강에 미치는 영향은 역할의 종류와 질, 그리고 민족에 따라 다르게 나타난다. 이처럼 이주민 집단 내에서도 각 사회적 역할이 정신건강에 끼치는 영향이 다르게 나타나는 결과의 함의를 제시하였다.
The inflow of migrant women into South Korea increased notably in the 2000s. Among them, permanent residents and naturalized citizens comprise diverse populations with regard to the purpose of immigration and national origin, which are mainly China and Southeast Asia. Despite the fact that they are distinguishable from temporary immigrants, whether the social environment has been appropriate for them to settle as its members is questionable. In this context, an exploration into their mental health and its social determinants will shed light not only on their adaptation in the society, but also on the social quality in terms of health inequality among its members.

This study is an investigation into the effects of occupying important social roles in the family, at work, and in wider society (i.e., a parent, a worker, and a community member) on the depression of female permanent residents and naturalized citizens from China and Southeast Asia. The State of the Foreign Residents Survey data (the Ministry of Justice, 2012) from 621 women were analyzed. In addition, how the quality of experience in carrying out each role (satisfaction in family life, perceived discrimination, and level of social support, respectively) influenced the depression level was analyzed. Finally, this research paid special attention to the differences in the effects of social roles created by ethnicity, a major factor that leads to divergent mental health outcomes in Korea.

The results of multiple and moderated regression analyses show that the quality of social roles creates the most salubrious effects in lowering the level of depression in general. Moreover, the relationship between occupying a social role and the role quality differs by ethnicity. For Korean-Chinese, assuming a role as a parent or a worker has positive effect on mental health, but the favorable effect of the quality of each role is greater. For Chinese and Southeast Asians, assuming the role as a parent or a community member reduces depression, but the effects are moderated by the role quality: satisfaction in family life moderates the effect of a parent-role in attenuating depression, whereas the effect of a community member-role in diminishing the level of depression is attenuated as they receive more social support.

Overall, the results illuminate the importance of the substantial (not just the nominal) aspects of social roles on mental health. Also, the effects of social roles on migrant women’s mental health differ by type and quality of roles, and ethnicity. Implications from the diversity in social roles’ impact on mental health among migrant populations are discussed.
Language
English
URI
http://hdl.handle.net/10371/134455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Social Sciences (사회과학대학)Dept. of Sociology (사회학과)Theses (Master's Degree_사회학과)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