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Changing Trend of Biliary Microbiology and Antibiotics Susceptibilities
담즙 내 미생물과 항생제 감수성의 변화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권우일
Advisor
김선회
Major
의학과
Issue Date
2012-02
Publisher
서울대학교 대학원
Description
학위논문 (석사)-- 서울대학교 대학원 : 의학과, 2012. 2. 김선회.
Abstract
Background: Rapidly changing medical environment may have changed microbiology of infected bile. The aim is to identify changing trends of microorganisms, and to examine the susceptibilities of the organisms against currently recommended antibiotics in biliary infection.
Methods: All bile cultures done between 1998 and 2010 at Seoul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a tertiary center, were reviewed. 3,425 organisms were isolated from 2,217 cultures carried out in 1,403 patients. The results of cultures were reviewed for types of organism and antibiotics susceptibilities.
Results: The 5 most frequently isolated organisms were Enterococcus (22.7%) followed by Escherichia, Pseudomonas, Klebsiella, Enterobacter in decreasing order (13.2%, 10.9%, 10.3%, 7.2%, respectively). The trend of annual incidence showed growing emergence of Enterococcus (P<.001). Among Enterococcus, proportion of E. faecium has become dominant (50.6%) with yet growing tendency (P=.026). Also incidence of vancomycin-resistant Enterococcus (VRE) showed increasing trend (P<.001). Many commonly used antibiotics demonstrated inadequate coverage for the frequently encountered organisms. Multiple regression revealed that benign causes of obstruction and non-operative treatment harbor more risk for enterococcal growth (P=.001 and P=.027, respectively).
Conclusions: Unlike previous reports, Enterococcus has emerged as the most frequently isolated organism from bile. The importance of enterococcal infection should be recognized. Furthermore, reevaluation of currently recommended antibiotics is needed as most of them showed inadequate coverage of the frequently encountered organisms in bile. The changes and trend of microbiology in bile demonstrated by the current study should be taken into consideration when confronting biliary obstruction in clinical practice.
Escherichia와 Klebsiella가 담도 폐쇄 시 담즙에서 흔히 동정되는 균으로 알려져 있다. 허나 근래의 의료환경은 급변하고 있고 이는 담즙 내 미생물 환경에도 영향이 있을 것으로 생각된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담도 폐쇄에 동반된 감염 시 담즙 내 미생물의 변화를 살펴보고 현재 사용하는 항생제에 대한 이 미생물들의 감수성을 분석하고자 한다.
서울대학교병원에서 1998년부터 2010년까지 시행된 담즙미생물배양검사를 검토하여 1,403명으로부터 시행된 2,217개의 배양검사에서 3,425개의 미생물을 확인하였다. 이 미생물의 종류를 확인하고 이들의 담도계 감염에서 흔히 사용되는 항생제에 대한 감수성 검사 결과를 조사하였다.
빈도상 상위 5가지 미생물은 빈도 순으로 Enterococcus, Escherichia, Pseudomonas, Klebsiella, Enterobacter였다(22.7%, 13.2%, 10.9%, 10.3%, 7.2%). 매년 동정빈도의 변화를 살펴보면 Enterococcus가 유의한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었다(P<.001). 그 중 E. faecium의 비율이 50.6%로 가장 높았고 비율의 변화도 지속적인 증가추세를 보였다(P=.026). VRE의 빈도 역시 증가추위를 보였다(P<.001). Ampicillin-sulbactam, ticarcillin-clavulanate, ertapenem, 3세대 cephalosporin, quinolone계열처럼 현재 흔히 사용되는 항생제의 대부분은 상위 5가지 미생물에 대한 효과가 불충분했다. 특히 Enterococcus에 대한 감수성이 다수의 항생제에서 불량했다. 다만 streptomycin은 Enterococcus의 다양한 종에서도 감수성이 우수했다. 나머지 4가지 미생물에 대해서는 amikacin, imipenem, meropenem, piperacillin-tazobactam이 우수한 감수성을 보였으나, Pseudomonas에 대한 imipenem과 meropenem의 감수성이 유의하게 감소하는 추세를 보였다(P<.001과 P=.015).
기존의 보고들과는 달리 Enterococcus가 현재 담즙에서 가장 빈번히 동정되는 미생물로 부상하였으므로 Enterococcus 감염의 심각성을 인지해야 한다. 또한 현재 문헌에서 추천되는 항생제의 대부분이 담즙 내 미생물에 대하여 비효율적이기 때문에 이 항생제들에 대한 임상적 재평가가 필요할 것으로 생각된다. 임상에서 담즙폐쇄가 동반된 감염 환자의 치료 방침 결정 시 본 연구를 통해 관찰된 미생물과 항생제 감수성의 변화가 고려되어야 할 것이다.
Language
eng
URI
https://hdl.handle.net/10371/155336

http://dcollection.snu.ac.kr/jsp/common/DcLoOrgPer.jsp?sItemId=000000000235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Medicine/School of Medicine (의과대학/대학원)Dept. of Medicine (의학과)Theses (Master's Degree_의학과)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