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Who will lead the family firm next? An examination of moderating roles of the internal succession and CEO tenure on family firm's performance : 누가 가족 기업을 이끌 것인가? 가족 기업의 성과에 대한 내부승계와 CEO 임기기간의 조절효과를 중심으로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유준수
Advisor
박철순
Issue Date
2020
Publisher
서울대학교 대학원
Keywords
family firmfinancial performanceinside successionCEO tenure가족 기업재무적 성과내부 승계CEO 임기기간
Description
학위논문 (석사) -- 서울대학교 대학원 : 경영대학 경영학과, 2020. 8. 박철순.
Abstract
Prior research into family firms shows inconclusive and inconsistent findings related to the relationship between family-owned firms and financial performance. Since the effect of family ownership on performance is likely to differ across regions, it is necessary to investigate the family effect on firm performance in different contexts. Thus, in this study, I examine the impact of family ownership on a family firms performance using a sample of companies listed in KOSPI from the year 2013 to 2016. Also, to reveal idiosyncratic challenges and problems of family-owned firms, I examine negative moderating the effects of inside succession and CEO tenure on the relationship between family-owned firms and financial performance. In sum, I attempt to resolve conflicting views on the effect family ownership on the financial performance in addition to examining the moderating effects of the succession process and CEO tenure. This study shows that family ownership is positively associated with financial performance. Also, this study depicts that inside succession and CEO tenure have negative moderating effects on the family firms financial performance. The theory and evidence from a sample of 460 firms and 1,466 observations suggest that family firm type interacts with inside succession and CEO succession to negatively influence firm return on assets (ROA).
가족 기업에 대한 이전의 연구는 가족 기업과 재무 성과의 관계에 대해 일관적이지 않은 결과를 보여준다. 가족 소유권이 성과에 미치는 영향은 나라마다 다를 수 있으므로 다른 배경에서 기업 성과에 대한 가족 기업의 영향을 조사해야 한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2013년부터 2016년까지 KOSPI에 상장된 회사 샘플을 사용하여 가족 소유권이 기업의 성과에 미치는 영향을 한국을 배경으로 조사하였으며, 가족 소유 기업의 특유의 과제와 문제점을 밝히기 위해 가족 소유 기업과 재무 성과의 관계에 대한 내부 승계와 CEO 임기기간의 조절효과를 검토하였다. 460개 기업의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가족 소유가 재무 성과와 긍정적으로 관련되어 있으며, 이러한 관계에 대해 CEO의 내부 승계와 긴 임기기간이 부정적인 조절 효과를 일으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는 가족기업이 후임 CEO를 선택을 할 때 CEO의 내부 승계와 긴 임기기간에 대해 유의해야함을 의미한다.
Language
eng
URI
https://hdl.handle.net/10371/169066

http://dcollection.snu.ac.kr/common/orgView/000000162455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Business Administration/Business School (경영대학/대학원)Dept. of Business Administration (경영학과)Theses (Master's Degree_경영학과)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