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Analyzing the Response of Pakistan and Malaysia to Chinas Belt and Road Initiative : Balancing, Bandwagoning, or Hedging?
중국 일대일로 정책에 대한 파키스탄과 말레이시아의 대응에 대하여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Tamar Annette Harrington
Advisor
Taekyoon Kim
Issue Date
2020
Publisher
서울대학교 대학원
Keywords
Belt and Road InitiativeOne Belt One RoadChinaPakistanMalaysiaforeign investment
Description
학위논문 (석사) -- 서울대학교 대학원 : 국제대학원 국제학과(국제지역학전공), 2020. 8. Taekyoon Kim.
Abstract
Chinas economic opening and newfound prosperity has led to many predictions that the 21st century will be the one in which we see China take on a much deeper and broader world influence. Indeed, China does seem to be growing in ambition, especially since Xi Jinping took his current position as paramount leader of the Chinese Communist Party. By announcing the enormous worldwide infrastructure investment program called the One Belt, One Road Initiative, or the Belt and Road Initiative (BRI), Xi has set out to create a world transport and trade network built by and designed to benefit China. Nearly 70 countries have joined the program and signed contracts with China to construct or improve ports, roads, railways, power plants, and telecommunications networks in their countries. However, as governments change or economic challenges and doubts about Chinas intentions creep in, many projects are also being scrapped or scaled down.
I will examine two cases of countries that have been involved in the BRI. One of these, Pakistan, has signed on to more and larger projects than most other countries of its size and economic power, initially very enthusiastically. However, as its planned branch of the BRI struggles towards a partial fulfillment, former rosy predictions of the benefits of Chinas investment seem to have turned into a pale reality. In the other case country, Malaysia, a new government has been driving much harder bargains with China and has paused a number of projects it believes will work against its own internal interests. I will consider the international relations strategies each country tends toward and how these have affected the countrys response to China. In particular, I will consider three general strategy types: balancing, bandwagoning, and hedging that are used to describe the behavior of middle powers towards great powers. Does the attitude of Pakistan or Malaysia fall into one or more of these categories? How has this affected the path of the projects in each country?
중국의 경제 개방과 최근 번영을 보고 21세기가 중국이 세계에서 훨씬 더 깊고 강한 영향력을 떠맡는 시대가 될 것이라는 예측을 이끌어낼 수 있다. 사실, 중국은 야심이 커지면서, 특히 시진핑이 중국 공산당의 최고 지도자로서 현재 직책을 맡은 후 이 상황이 더욱 명백해졌다. 일대일로 (Belt and Road Initiative) 라는 전세계 인프라 투자 프로그램을 동해서 시진핑은 중국의 이익을 더 향상시켜줄 전세계 교통 및 무역 네트워크를 만들라고 한다. 거의 70개국이 이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중국과 자국의 항만, 도로, 철도, 발전소, 통신망 등을 건설하거나 개선하기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 나라들의 정부가 바뀌면서 경제적 불확실성 또는 중국의 의도에 대한 의구심이 강해지기 때문에 백지화되거나 축소되고 있는 계약도 있다.

일대일로 (BRI) 에 참여하고 있는 두가지 나라의 사례를 검토하겠다. 그 중 하나는 파키스탄이고 사이즈와 경제력을 비해서 중국에서 어느 나라보다 더 많은 자금을 받은 나라다. 그러나 일대일로(BRI)로 계획된 몇개 프로젝트가 부분적으로도 완성되지 안고, 중국 투자의 이익에 대한 이전의 장밋빛 전망은 옅은 현실로 변한 것처럼 보인다. 또 다른 나라는 말레이시아이고, 새로 당선된 정부가 중국과 훨씬 더 많은 거래를 추진하고 있으며 말레이시아에 전혀 도움이 안되는 것으로 믿는 많은 프로젝트을 중단시켰다. 각국이 지향하는 국제 관계 전략과 이러한 정책이 중국에 대응에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 생각해 보겠다. 특히 세 가지 일반 전략 '유형'을 고려할 것이다. 즉, 강대국을 향한 중진국의 행동을 묘사하는 데 사용되는 균형잡기, 밴드왜건화(bandwagoning), 위험회피 등이다. 파키스탄이나 말레이시아의 태도는 이 전략 중 하나라도 관련 있는가? 이것이 각 나라의 사업 진로에 어떤 영향을 끼쳤는가?
Language
eng
URI
https://hdl.handle.net/10371/169513

http://dcollection.snu.ac.kr/common/orgView/000000161459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Graduate School of International Studies (국제대학원)Dept. of International Studies (국제학과)Theses (Master's Degree_국제학과)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