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자료소개]조선·대한제국 條約文 원본들과 중요 근대화 사업 계약문서들의 행방

DC Field Value Language
dc.contributor.author이태진-
dc.date.accessioned2010-05-19T01:23:11Z-
dc.date.available2010-05-19T01:23:11Z-
dc.date.issued2004-06-
dc.identifier.citation한국문화, Vol.33, pp. 331-346-
dc.identifier.issn1226-8356-
dc.identifier.urihttp://hdl.handle.net/10371/66730-
dc.description.abstract조선왕조는 1876년 2월에 일본과 수호통상조약을 체결한 것을 계기로 문호를 개방하여 이후 미국 등 서양 여러 나라들과도 통상조약올 체결했다. 그런데 그 원본으로 현재 국내에 전하는 것은 극소수에 불과하다. 1904년 2월 러일전쟁 이후에 강요된 협정들의 원본들은 현재 서울대 奎章閣에 그대로 다 보관되어 있으나 그 이전 것은 영국과의 수호통상조약 漢文本 하나 뿐이다. 그러면 나머지는 모두 어디로 가버린 것일까? 서울대 奎章閣 도서 중에「隆熙四年五月十二日 警視總監 若林賫藏, 内部大臣 않 朴齊純閣下 條約書類進達의 件』이란 제목을 난 공문 서류 한벌 (6매. 日本文 도서번호 査 23154》이 소장되어 있다. 이 서류의 머리에 統監府 警視總監이 한국 내부대신 박제순에게 밝힌 사연은 다음과 같다.-
dc.language.isoko-
dc.publisher서울대학교 규장각한국학연구원-
dc.title[자료소개]조선·대한제국 條約文 원본들과 중요 근대화 사업 계약문서들의 행방-
dc.typeSNU Journal-
dc.citation.journaltitle한국문화-
dc.citation.endpage346-
dc.citation.pages331-346-
dc.citation.startpage331-
dc.citation.volume33-
Appears in Collections:
Kyujanggak Institute for Korean Studies (규장각한국학연구원)Korean Culture (한국문화) Korean Culture (한국문화) vol.33 (2004)
Files in This Item: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