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스피노자의 유덕자, 자유인 - 자유와 합리성의 계보학적 재구성 -
Homo Liber, Homme Vertueux de Spinoza - Une reconstruction généalogique de la liberté et de la rationalité -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박기순
Issue Date
2013
Publisher
서울대학교 인문학연구원
Citation
인문논총, Vol.69, pp. 79-113
Keywords
스피노자코나투스계보학인간본성 모델Spinozavirtureconatusgenealogymodel of human nature
Abstract
잘 알려진 바와 같이, 스피노자는 자신의 철학체계를 담고 있는 책에 윤리학(Ethica)라는 이름을 붙이고 있다. 이러한 사실은 그의 주요한 철학적 문제의식이 어디에 있었는지를 잘 보여주고 있다. 전통적으로 윤리학이 진정한 좋음(verum bonum)과 그것의 향유에 이르는 길에 대한 탐구, 그리고 이 탐구를 통한 자신의 재구성을 목표로 하고 있는 것으로 이해될 수 있는 한에서, 스피노자는 이 전통적인 윤리학적 문제설정을 자신의 철학적 탐구의 근본 동기로 삼고 있는 셈이다. 그리고 그가 우리인간이 추구할만한 이 삶의 모델을 전통적인 덕(virtus) 개념을 중심으로 설명하고 있다는 점에서, 스피노자는 고전적 덕윤리학 전통의 계승자라
고 할 수 있다. 스피노자가 이렇게 전통적인 윤리학적 질문과 개념들을 유산으로서
이어받고 있지만, 그것들이 어떤 변형과 전화 없이 그대로 수용되고 있는 것은 아니다. 그것들은 스피노자주의적 변형과 재구성을 겪게 된다. 따라서 스피노자의 철학, 혹은 보다 좁게는 그의 윤리학이 갖는 고유성에 대한 이해는, 자신에 앞선 철학적 전통에 대한 비판과 재구성이라는 그의 철학적 작업의 고유성을 해명하는 것에서 찾아질 수 있다.
Cet article a pour objectif de mettre en lumière lhomme libre, que Spinoza construit comme un modèle de la nature humaine. Il caractérise cet homme par sa rationalité et sa liberté en suivant la tradition philosophique qui existait avant lui. Pourtant, le philosophe hollandais les reconceptualise sur les nouveaux fondements métaphysique et anthropologique. Nous avons entrepris de qualifier cet effort spinoziste de généalogique daprès son usage nietzschéen. Nous pensons quil est justement en cela le précurseur de Nietzsche. Dans cette perspective, nous avons voulu montrer par quel procédé Spinoza arrive à reconstruire lhomme vertueux comme un modèle de la nature humaine. Et nous avons souligné, au cours de nos recherches, que lhomme vertueux pourrait être mieux compris, chez Spinoza, par les concepts tels que équilibre, et diversité etc.., et que la passivité, au contraire, par le concept dexcès. Cest en cela, nous semble-t-il, que Spinoza se sépare de Nietzsche. Car il paraît évident que le spinozisme secrètement conduit par lidée déqui libre se differe de lesprit nietzscheen qui decouvre le modele de creativite dans lexces dionysiaque. Il nous reste a eclairer cette transformation contemporaine du concept de vertu.
ISSN
1598-3021
Language
Korean
URI
https://hdl.handle.net/10371/83883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Humanities (인문대학)Institute of Humanities (인문학연구원)Journal of humanities (인문논총)Journal of Humanities vol.69/70 (2013) (인문논총)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