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지식 수집가의 터키 읽기 -조지 샌디스의 『1610년에 시작된 여행 이야기』-
A Knowledge Collectors Reading of Turkey - George Sandyss Relation of a Journey -

DC Field Value Language
dc.contributor.author김윤경-
dc.date.accessioned2013-10-30T05:22:53Z-
dc.date.available2013-10-30T05:22:53Z-
dc.date.issued2013-
dc.identifier.citation인문논총, Vol.69, pp. 348-378-
dc.identifier.issn1598-3021-
dc.identifier.urihttps://hdl.handle.net/10371/83891-
dc.description.abstractA Relation of a Journey begun An. Dom. 1610 by George Sandys shows the flexibility of early modern travelogues and the 17 th century British literary class`s attitude toward Ottoman Turkey. Though Ottoman Turkey, then a powerful empire, emerged as an important trade partner, Sandys`s contemporary British people sometimes failed to overcome age-old cultural, religious prejudices against the empire and its people. In his comprehensive travelogue Sandys, on the other hand, appreciates Turkish culture and landscape from his unique humanist point of view, without denying the Ottoman Empire at that time; he himself was not free from those prejudices, but he was greatly influenced by the humanist tradition and fairly interested in religious tolerance. In order to read the past and present Turkey more in depth within his rather limited frame, Sandys meticulously utilizes the excerpts from classical texts and makes his representation of Turkey multi-layered. While he suppresses his own authorial voice in the text, he enhances his experience and knowledge of Turkey with detailed analyses and meditation and presents general, universal messages.-
dc.description.abstract에드워드 사이드(Edward Said)의 기념비적 저작 오리엔탈리즘(Orientalism,
1978)이 서양이 동양을 타자화해온 역사를 비판하고 1980-90년대 에 탈식민주의 담론을 이용한 연구가 활발히 이루어진 이후로 많은 영문학자들은 영국과 타자 사이의 관계에 주목해왔다. 이 과정에서 정전이 새로운 시각에서 조명되거나 그간 주목받지 못했었던 텍스트가 새로 점검되기도 했다. 영국의 팽창이 가시화된 18세기나 제국주의적인 면모가 더욱 발전된 19세기에 생산된 텍스트의 경우, 이 시기의 영국인들이 자국 외부의 세계와 실제로 활발하게 접촉할 수 있었던 만큼 여러 작가,
다양한 장르의 작품에 대한 연구가 비교적 이른 시기에 수행되었다. 이에 비해 16-7세기 영문학 연구에서는 영국과 타자의 조우를 추적하는 연구자들은 상대적으로 각종 사료에 접근하기 쉽고 언어장벽이 낮은 북남미 지역에 관계된 문학 작품을 우선적으로 점검했었고, 현재도 대서양을 사이에 둔 미대륙과 영국을 배경으로 하는 문학작품은 영문학계와 미문학계 양쪽에서 활발히 연구되고 있다.
-
dc.language.isoko-
dc.publisher서울대학교 인문학연구원-
dc.subject오스만튀르크-
dc.subject여행기-
dc.subject조지 샌더스-
dc.subject인문주의-
dc.subject번역-
dc.subjectOttoman Turkey-
dc.subjecttravelogue-
dc.subjectGeorge Sandys-
dc.subjecthumanism-
dc.subjecttranslation-
dc.title지식 수집가의 터키 읽기 -조지 샌디스의 『1610년에 시작된 여행 이야기』--
dc.title.alternativeA Knowledge Collectors Reading of Turkey - George Sandyss Relation of a Journey --
dc.typeSNU Journal-
dc.contributor.AlternativeAuthorKim, Younkyung-
dc.citation.journaltitle인문논총(Journal of humanities)-
dc.citation.endpage378-
dc.citation.pages348-378-
dc.citation.startpage348-
dc.citation.volume69-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Humanities (인문대학)Institute of Humanities (인문학연구원)Journal of humanities (인문논총)Journal of Humanities vol.69/70 (2013) (인문논총)
Files in This Item: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