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상징으로서의 예술과 정치
The Impact of Arts as Symbols upon Politics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이종은
Issue Date
2010
Publisher
서울대학교 한국정치연구소
Citation
한국정치연구, Vol.19 No.3, pp. 239-266
Keywords
예술문학권력상징상징체계의 장악력이미지모델감정의 구조artsliteraturepowersymbolpower for grasping symbolic systemimagemodelstructure of feeling
Abstract
예술은 정치를 반영하는 것만이 아니라 정치를 주도할 수도 있다. 예술이 권력을 장악할 수 있는 것은 예술이 이미지를 재현하거나 생산함으로써 인간에게 상징체계를 제시하기 때문이다. 인간은 사징체계에 의한 모델에 따라 살아간다. 그렇다면 상징체계를 제시하는 힘은 곧바로 권력의 행사와 유지에 직결된다. 예술은 인간의 감성을 자극함으로써 상징체계를 형성하고 장악한다. 감성을 자극한다는 것은 인간이 가진 감정의 구조를 강화시키거나 변경시키기 때문이다. 인간이 예술이 제시하는 감정의 구조를 수용하는 것은 예술이 가져다 준 감정의 구조가 윤리적인 감정을 일깨우기 때문이다. 이러한 과정에서 예술은 정치에 영향을 미친다.

The arts not only reflects the ways how political powers are exercised, but also recommend the ways. People can hold and maintain their political powers through arts. Arts reproduce and create the images which constitute the symbolic system for people. People live on the model suggested by the symbolic system. Those who can hold and maintain power for grasping symbolic system will hold political power. Arts can hold symbolic system by invoking human feelings. Human feeling can either reinforce the present structure of feeling or create a new structure of structure. This structure of feeling may arouse the ethical emotion for changing power structure. In these ways the impact of arts as symbols may be exercised upon politics.
ISSN
1738-7477
Language
Korean
URI
http://hdl.handle.net/10371/90212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Social Sciences (사회과학대학)Institute of Korean Political Studies (한국정치연구소)한국정치연구 (Journal of Korean Politics)한국정치연구 Volume 19 Number 1/3 (2010)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