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라이벌 정치운동단체의 연합에 의한 정당건설: 민주노동당의 사례
Formation of Political Party through the Merger of Political Movement Organizations: The Case of Democratic Labor Party of Korea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정영태
Issue Date
2011
Publisher
서울대학교 한국정치연구소
Citation
한국정치연구, Vol.20 No.2, pp. 79-106
Keywords
정당건설조직통합정치운동단체이념정치노선조직문화party formationorganizational mergerpolitical movement organizationideological positionpolitical strategyorganizational culture
Abstract
본 논문은 민주노동당에 대한 사례분석을 통해서 대립과 경쟁 관계에 있던 두 개 이상의 정치사회운동단체가 하나의 정당에 합류하게 되는 배경과 요인을 탐색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1980년대 말과 1990년대 초반 이후 서로 다른 이념, 노선, 조직문화를 가지고 있었고 진보적 정치·사회운동의 주도권을 둘러싼 경쟁을 치열하게 벌였던 민족해방계열과 민중민주계열의 양대 세력은 1997년 대선 무렵 민주노총과 함께 국민승리21을 창당하였다. 그러나 대선 선거운동이 시작되면서 민족해방계열에 속하는 조직들이 대부분 이탈하여 경쟁 대립관계에 있는 정치운동단체의 연합으로 정당을 건설하려는 첫 번째 시도는 좌절되는 듯했다. 그러나 민중민주계열의 진보정치연합과 민주노총 그리고 민족해방계열의 일부 지역조직의 인사들은 1999년 초부터 다시 진보정당건설 사업을 재개하여 2000년 1월에 민주노동당을 창당하였다. 그 후 2001 년 하반기부터 민주노동당이 재창당사업을 추진하면서 국민승리21로부터 이탈했던 민족해방계열의 조직들이 다시 합류하기 시작하여 2003년 11월 임시당대회가 열리는 무렵까지 민족해방계열의 거의 모든 조직이 민주노동당에 들어왔다 민주노동당의 회의자료. 인터넷 자료, 주요 활동가 대상 면접자료를 활용하여 라이벌 정치운동단체가 하나의 정당으로 합류하게 한 요인을 탐색한 결과, 사회주의권과 붕괴와 한국정치의 민주화 등과 같은 정치사회적 조건의 변화와 이에 따른 앙 계열의 이념과 노선의 차이 축소, 조직의 생존이라는 현실적 이해관계의 일치. 양대 계열 조직 지도부의 전략적 선택과 성공적 협상 등이 주요 요인임을 확인하였다 그러나 조직해체의 위협에 대응하고 나아가 조직기반을 확대하기 위해 민주노동당 건설에 합류하거나 유인하였으나, 여전히 남아 있던 대북관계 내지 북한에 대한 입장과 조직문화의 차이를 심각하게 고려하거나 논의하지 않았기 때문에 창당 이후 파벌로 전환한 양대 계열 조직 간에 끊임없는 논란과 갈등의 소지를 남겨놓게 되었다. This article aims to find some factors which contributed to the merger of two rival political movement organizations - National Liberation faction and People's Democracy faction. These two rival organizations, which had distinctive ideologies and platforms, and organizational cultures, had competed to take a hegemonic control over radical political social movements since the late 1980s. In the late 1990s, however, they joined a new leftist party - People's Victory 21. And, then, those organizations of National Liberation faction, which left People's Victory 21 in the middle of 1997 Presidential election, decided to return to a newly-formed left party - Democratic Labor Party - in September 2001 and continued to remain within the party. Using party documents, internet sources, and
interviews with leading party activists, this paper found several factors contributing to the merger of rival organizations, for example, reduction in an ideological distance between them accompanying the collapse of communism, fear of organizations' dissolution, congruence in interest of the two factions - need for its own party from the part of National Liberation faction and need for grass-root organizations and sub-national leaders from the party of People's Democracy faction, and successful negotiation for merger. Although successful in merging two rival organizations, both factions were constantly in conflict because they ignored or underestimated the differences between them, such as attitude toward North Korea and organizational culture. They did not work together to solve or
harmonize these differences seriously, and finally split into two different parties in 2008.
ISSN
1738-7477
Language
Korean
URI
https://hdl.handle.net/10371/90233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Social Sciences (사회과학대학)Institute of Korean Political Studies (한국정치연구소)한국정치연구 (Journal of Korean Politics)한국정치연구 Volume 20 Number 1/3 (2011)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