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고등학생과 성인의 말하기 능력 비교 연구 -정보 전달과 설득적 말하기를 중심으로-
A comparative study on the speaking skills of Korean high school students and adults -Focusing on the informative and persuasive speaking-

DC Field Value Language
dc.contributor.author민병곤-
dc.contributor.author박재현-
dc.date.accessioned2016-01-18T08:32:43Z-
dc.date.available2016-01-18T08:32:43Z-
dc.date.issued2015-06-
dc.identifier.citation국어교육연구, Vol.35, pp. 283-320-
dc.identifier.issn1227-8823-
dc.identifier.urihttp://hdl.handle.net/10371/95242-
dc.description.abstract이 연구는 고등학생 화자의 말하기 능력을 평가하여 성인 화자의 말하기 능력과 비교하여 분석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고등학생의 말하기 능력을 측정하기 위하여 서울 소재 3개 고등학교에서 1학년 남녀 학생 137명을 표집하였다. 평가 도구는 2013년 국민의 국어능력 조사에서 사용한 것과 동일한 말하기 평가 문항과 채점기준표를 사용하고 문항별로 3인의 복수 채점을 함으로써 평가의 타당도와 신뢰도를 확보하였다. 조사 결과 고등학생의 말하기 능력 수준이 성인에 비해 전반적으로 높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보통 수준 이상의 비율이 성인은 36%에 그친 데 비해 고등학생은 73.8%에 달하였다. 이로 미루어 16세 이상 국민의 말하기 수준이 고등학생 때 가장 높고 이후 추세적으로 하락하는 것으로 보았다. 성별로는 여학생의 점수가 남학생보다 높고 그 격차가 성인에 비해 더 크게 나타났다. 이는 여성의 언어 능력이 남성보다 상대적으로 높다는 일반적인 인식과 일치하는 결과이다. 이러한 결과를 바탕으로 필자들은 다음과 같이 제언하였다. 첫째, 중등 교육과 성인 교육을 연계하는 정책을 마련하기 위하여 국민의 국어능력 평가 대상을 PIAAC과 같이 16~65세로 확대할 필요가 있다. 둘째, 초중등학생의 말하기 능력 향상을 위하여 하는 국가수준 학업성취도 평가에서 말하기 영역을 포함하여야 한다. 셋째, 유용도 높은 말하기 평가 도구를 개발하고 이를 실행함으로써 화법 문화 개선을 위한 기초 자료를 확보할 필요가 있다.

The study aims to assess Korean high school students’ speaking skills and compare them with adults. The study participants included 137 tenth grade students who were selected from three academic high school in Seoul. The tools used were the same as those used in 2013 for the Evaluation of Language Competence for the General Public. Three raters were assigned to each item to confirm validity and reliability. According to the analysis, the high school students’ speaking skill levels appeared to be higher than those of the adults. Only 36% of adults were over the normal compared with 73.8% of the high school students. This indicates that with regard to speaking skills in Korea, individuals reach their peak levels during high school, after which these levels slowly decline with age. In terms of gender, female students’ levels were higher than those of male students, which corresponded to a general understanding of gender differences. Based on these results, the authors suggest the following proposals. First, expand the participants’ age range for the Evaluation of Language Competence for the General Public from 16 to 65. Second, include a section for speaking skills in the National Assessment of Evaluation Achievement. Third, develop and execute useful speaking assessment tools to accumulate fundamental data to improve speaking skills.
-
dc.language.isoko-
dc.publisher서울대학교 국어교육연구소-
dc.subject말하기 능력-
dc.subject말하기 평가-
dc.subject고등학생 화자-
dc.subject국어능력-
dc.subject화법 교육-
dc.subjectspeaking skills-
dc.subjectassessment of speaking skills-
dc.subjecthigh school student as a speaker-
dc.subjectKorean language competence-
dc.subjectspeech communication education-
dc.title고등학생과 성인의 말하기 능력 비교 연구 -정보 전달과 설득적 말하기를 중심으로--
dc.title.alternativeA comparative study on the speaking skills of Korean high school students and adults -Focusing on the informative and persuasive speaking--
dc.typeSNU Journal-
dc.contributor.AlternativeAuthorMin, Byeonggon-
dc.contributor.AlternativeAuthorPark, Jaehyun-
dc.citation.journaltitle국어교육연구-
dc.citation.endpage320-
dc.citation.pages283-320-
dc.citation.startpage283-
dc.citation.volume35-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Education (사범대학)Korean Language Education Research Institute (국어교육연구소)국어교육연구 (The Education of Korean Language)국어교육연구 Volume 35/36 (2015)
Files in This Item: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