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ERP

철학개론서와 교과과정을 통해 본 서양철학의 수용 ( 1900 - 1960 )
The Acceptance of Western Philosophy Viewed through Philosophical Introductions and Curricula

Cited 0 time in webof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이기상
Issue Date
1995
Publisher
서울대학교 철학사상연구소
Citation
철학사상, Vol.05, pp.51-106
Keywords
최초의 철학함대학에서의 철학교육철학함의 전수
Abstract
20세기가 저물어 가고 있다. 20세기는 우리에게 뿐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파란만장한 격동의 한 세기였다. 우리는 세기말의 문턱에 서서 지난 한 세기를 반성하며 다가오는 21세기를 대비해야 한다.
고요한 아침의 나라 한국에게 20세기는 충격과 혼란의 세기였으며 살아남기 위해 몸부림쳐야 했던 투쟁의 한 세기였다. 20세기 초 우리의 생활세계는 사방에서 밀려들어오는 충격으로 인해 갈피를 못 잡고 혼미에 빠져 있었다. 일반 민중들에게는 무엇보다도 나라를 잃은 설음과 충격이 가장 컸었고 지성인들에게는 한시바삐 그 충격에서 벗어나 그 원인을 알아내 능동적으로 대처해야 하는 대책마련이 가장 큰 과제였다. 그 모든 것이 결국은 변화하는 시대적 흐름에 능동적으로 대처하지 못하고 자기중심의 사고방식 속에서 안이하게 안주하며 당파싸움이나 일삼던 지도층의 세상을 모르는 우물 안의 개구리식 작태가 빚어낸 돌이킬 수 없는 엄청난 결과인 것을 식자들은 깨닫게 되었다.
ISSN
1226-7007
Language
Korean
URI
http://hdl.handle.net/10371/10985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Humanities (인문대학)Philosophy (철학과)철학사상철학사상 05호 (1995)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