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An Analysis of Israel Teachers' Perception on Citizenship : From Natioanlism vs. Cosmopolitanism Perspective
이스라엘 교사들의 시민성 인식 분석 - 민족주의와 세계시민주의 관점으로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김수인
Advisor
김형렬
Issue Date
2020
Publisher
서울대학교 대학원
Keywords
CosmopolitanismNationalismCitizenship EducationNational IdentityCivic CurriculumTeacher’s Perception
Description
학위논문 (석사) -- 서울대학교 대학원 : 사범대학 협동과정 글로벌교육협력전공, 2020. 8. 김형렬.
Abstract
Since the advent of modern state-states, educational systems around the world have served as national construction bodies and national stimulators. But in recent decades, globalization has begun to increase the presence of internationalism and internationalization in education policy and the school curriculum. Schools are now facing conflicting pressures on internationalization and on the other hand nationalism.
The main objective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we examine how Israel teachers perceive citizenship education in terms of nationalism vs cosmopolitanism perspective and how they perceive current Israel citizenship education curriculum.
Second, we analyze the typology of citizenship classification designed by Blatter & national conflicts, and social integrations, such as Israel, contain citizenship in the curriculum, and how the current civic education teachers think about Israel civic curriculum.
This paper aims to examine the relationship between nationalistic and cosmopolitan values discussed in Israeli civic education and to investigate the perceptions of teachers who have experienced civic education. The peculiarity of this paper is that through interviews, Israel's teachers' observations and insights on citizenship debate and the analysis of citizenship types confirm that Israel's perception of citizenship continues to be a Double Citizenship Type.
현대의 국가가 출현 한 이래, 전세계의 교육 시스템은 국가 정체성 및 국가 자극제 역할을 해왔다. 그러나 최근 수십 년 동안 세계화는 교육 정책과 학교 교과 과정에서 세계시민주의의 인식과 국제화의 존재를 증가시키기 시작했다. 이스라엘은 특히 유대민족국가라는 국가의 정체성으로 건국된 이래로 팔레스타인계 민족 갈등 및 세계화 속에 다문화적 이민 유입을 경험하고 있다. 이스라엘 시민 교육의 국가 교육과정 내에서도 이제 포용적 시민권을 주장하는 세계시민주의와 다른 한편으로 국가정체성을 고수하는 민족주의에 대한 상충되는 압력에 직면하고 있다.

본 연구의 주요 목표는 다음과 같다.

첫째, 이스라엘 교사들 인터뷰를 통해 민족주의 대 세계주의 관점에서 시민권 교육을 인식하는 방법과 그들이 현재 이스라엘 시민권 교육 커리큘럼을 인식하는 방법을 살펴 본다.

둘째, 우리는 Blatter& Schlenker(2014) 의해 설계된 9가지 시민권 분류의 유형론을 분석하고, 이스라엘과 같은 사회 통합은 교과 과정에 시민권을 포함하고 있으며 현재 시민 교육 교사가 이스라엘 시민 교육 과정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분석한다.

이 논문은 이스라엘 시민 교육에서 논의된 민족적 가치와 국제적 가치 사이의 관계를 조사하고 시민 교육을 경험한 교사의 인식을 분석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이 논문의 특이점은 인터뷰를 통해 시민의 토론에 대한 이스라엘 교사의 관찰과 이스라엘의 교육과정 내의 시민권 유형이 Blatter & Schlenker(2014)의 9가지 ‘이중적 시민권 유형’ 에 일치하고 있음을 확인한다.
Language
eng
URI
http://hdl.handle.net/10371/170036

http://dcollection.snu.ac.kr/common/orgView/000000163504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Education (사범대학)Program in Global Education Cooperation (협동과정-글로벌교육협력전공)Theses (Master's Degree_협동과정-글로벌교육협력전공)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