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體育의 自然科學的 接近

DC Field Value Language
dc.contributor.author李絙世-
dc.date.accessioned2011-01-06T02:43:09Z-
dc.date.available2011-01-06T02:43:09Z-
dc.date.issued1980-
dc.identifier.citation사대논총, Vol.22, pp. 29-37-
dc.identifier.issn1226-4636-
dc.identifier.urihttp://hdl.handle.net/10371/72484-
dc.description.abstract人類의 歷史와 함께 존속해 온 體育이 20세기 말에 이르러서야 비로소 하나의 독립된 科學으로서 그 位置와 重要性을 認定받게 되었다. 이것은 體育이 이 時代에서 해결해야 할 큰 命題를 지니게 되었음을 뜻하는 것이며 따라서 體育에 종사하는 사람들은 이러한 時代的 要求에 부응할 수 있도록 最大限의 노력과 投資를 하여야 할 것이다. 다시 말해서 機械文明의 發達로 文化生活을 영위하게된 現代人은 지나친 精神 노동과 不充分한 신체활동으로 心身의 불균형狀態에 빠져들고 있어 이러한 심신의 不均衝狀態에서 벗어나 健康하고 幸福한 生活을 누리기를 希望한다. 이러한 요구를 체육 硏究者들은 받아들이고 충분하고 계속된 硏究후에 적합하고 效率的인 解決策을 고안해 提示해야 할 것이다. 이를 위해 體育硏究者들은 모든 體育現象에서 일어날 수 있는 가능한 일들을 合理的으로 科學的으로 해결하는 態度를 지녀야 하겠다.-
dc.language.isoko-
dc.publisher서울대학교 사범대학-
dc.title體育의 自然科學的 接近-
dc.typeSNU Journal-
dc.contributor.AlternativeAuthor이환세-
dc.citation.journaltitleJournal of the College of Education (사대논총)-
dc.citation.endpage37-
dc.citation.pages29-37-
dc.citation.startpage29-
dc.citation.volume22-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Education (사범대학)Center for Educational Research (교육종합연구원)교육연구와 실천Journal of the College of Education (師大論叢) vol.21/22 (1980)
Files in This Item: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