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e

한국적 정치학의 주요 쟁점과 실현 방안
Korean-style Political Science: Its Issues and Practical Approaches

Cited 0 time in Web of Science Cited 0 time in Scopus
Authors
김영명
Issue Date
2010
Publisher
서울대학교 한국정치연구소
Citation
한국정치연구, Vol.19 No.2, pp. 25-46
Keywords
자아준거적 학문근본접근실용접근보편성특수성self-relevant studiesfundamental approachpragmatic approachuniversalityparticularity
Abstract
한국적 정치학에 대란 담론은 비교적 풍성하나, 그 안에서의 상호토의가 부족하며 그 담론들이 실제 연구로 이어지지 않고 있다. 이 논문은 이에 관한 몇 가지 기본적인 쟁점들을 토의하고, 한국적 정치학의 실천방안을 모색한다. 한국적 정치학에 도달하는 방법은 여러 가지 있을 수 있으나, 이 논문에서는 그 중에서 특히 한국인에게 중요한 문제를 한국인의 시각으로 보고 이를 설명하기 위한 고유한 분석틀을 개발하는, 실용적 접근법을 제안한다. 그것을 학문의 보편성을 위배하지 않으면서 동시에 한국의 대내외적 특수성에 주목한다. 이는 더 근본적인 인식체계의 전환과 역사·전통의 바탕을 강조하는 근본적 접근과 대비된다.
한국적 정치학을 수립하기 위한 노력들이 패권과학의 무관심이나 공격에 직면해 있으나, 그것은 학문 발달 단계에서 언제나 나타는 현상이다. 주류 정치학과 단절하는 방법을 취하기보다는 이를 적절히 활용하면서 독창성을 가마하여 부분적·점진적으로 토대를 쌓아나가면 불가능한 일은 아니다. 이런 노력들이 지금까지 없었던 것을 아니지만, 소수에 불과하고 그마저 축적되지 않고 단편적으로 존재할 뿐이다. 외래이론이 제대로 포착하지 못하면서 한국에 중요한 국내외적 문제들이 분명히 존재한다. 이런 문제들은 한국적 정치학의 개입을 기다리고 있다. 한국의 정치학자들은 그 필요성에 대한 담론에 머무리지 말고 실제 연구에 좀 더 적극적으로 나설 필요가 있다.
There is no dearth of discourses on political science, Korean style, But they generally lack inner-discussions on related issues. Also, the discourses do not develop into scholarly studies. This article discusses some of those issue which we find more fundamental, and seek an effective way to reach the end, by suggesting to adopt what might be called a "pragmatic approach" as compared with a more "fundamental" one. This approach, rather than turning completely away from mainstream political science, aims at building theoretical frameworks explaining the particularities of Korean on Korea-related politics, leaving more "universal" issues to mainstream political science studies. This is a rather step-by step approach toward achieving the Korean-ness of political science, dealing with specifically Korean nature of Korean politics and establishing their own perspectives on various political issues, domestic or international. This effort may fill the gap found in the existing political science studies which generally neglect the Korean particularities of political phenomena, their issues and perspectives as well. We do find some efforts on actually undertaking such endeavors, but they exist only in isolation without being accumulated. Korean political scientists need to take more effort on developing the "Korean" studies of political science, stepping beyond merely repeating discourses on their necessity.
ISSN
1738-7477
Language
Korean
URI
https://hdl.handle.net/10371/90193
Files in This Item: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Social Sciences (사회과학대학)Institute of Korean Political Studies (한국정치연구소)한국정치연구 (Journal of Korean Politics)한국정치연구 Volume 19 Number 1/3 (2010)
  • mendeley

Items in S-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